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구강보건사업 평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I'm korean, 다문화 집중 구강관리사업' 전국 최우수사례 선정
기사입력  2020/12/23 [20:56]   임창용 기자

  

▲ 제천시보건소가 2019년도 구강보건사업 시행결과 평가에서 보건복지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은 다문화 내소 구강관리 모습.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제천시보건소(소장 윤용권)가 2019년도 구강보건사업 시행결과 평가에서 보건복지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보건소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지역 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다문화 가정에 대한 맞춤형 사업 “I’m korean, 다문화 집중 구강관리사업”을 펼쳐 전국 최우수 사례로 선정되었다.

 

  2018년 1월과 2019년 1월 기준 동일기간 외국인 증가율 비교에서 제천시와 비슷한 도내 인근지자체인 충주시(1.4%)와 기초자치단체 유형(도농복합시)이 같은 여주시(0.8%)와 비교했을 때 제천시(4.2%)가 월등히 높게 나타났으며, 시는 이러한 인구변화 추이를 반영하여 제천시민의 일원인 다문화 가족의 구강건강관리 체계마련을 위해 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한 결과 이와 같은 영예를 안게 되었다.

 

  제천시는 2011년부터 「제천시보건소 수가 조례 제 8조(진료비 및 수수료 감면)」를 시작으로 2013년, 2017년 조례개정을 통해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다문화 가족 구성원까지 확대하여 보건소에서 이용한 진료비 중 본인부담금 및 각종 수수료를 감면해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부터는 제천시 치과의사회와 협약하여 보건소에서 2회 차 구강관리 교육과 구강병 치료를 진행하고, 진료가 불가능한 진료 의뢰 건에 대하여 7개 치과의원에서 일부 의료비 부담을 줄여주고 진료 완료시까지 집중 관리하는 시스템을 마련하였다.

 

  아울러, 한국어가 서툰 이주여성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대원대학교  치위생과와 협업하여 다국어로 된 구강 교육자료를 직접 만들고, ‘민·관·학 치과위생사 자원봉사단 고·대·해(GoodㆍDentalㆍHelper)’를 결성하여 치과위생사가 다문화 산모 가정으로 찾아가는 구강관리교육을 실시하였다.

 

  또한, “이주여성 선배 멘토가 이끌어주는「멘토링 제도」”를 활용하여 보건서비스 이용 문턱을 크게 낮추고 6개월 단위로 리콜관리 시스템을 운영한 점도 높게 평가되었다.

 

  보건소 관계자는 “제천시는 지난해에도 외국인 이주민 정착지원 분야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다문화가정 구강 건강관리사업의 선두에 있다고 자부한다.”라며, “한국인이자 제천 시민으로써 다문화 가족이 우리사회 구성원으로 건강하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영역에서 함께 지켜가는 노력에 함께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제천시보건소 구강보건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 awarded by the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for the evaluation of oral health business

'I'm korean, multicultural intensive oral care business' selected as the best case in the country

-im changyong reporter

 

  Jecheon City Health Center (Director Yun Yong-kwon) received an institutional commendation from the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in the evaluation of the results of the oral health project in 2019.

 

  The health center was selected as the best case nationwide by conducting a customized project “I’m Korean, multicultural intensive oral care project” for the continuously increasing multicultural families in the continuously increasing area.

 

  When comparing the growth rate of foreigners during the same period as of January 2018 and January 2019, Chungju (1.4%), a nearby local government in the province similar to Jecheon, and Yeoju (0.8%) in the same type of local government (urban and rural complex) Jecheon City (4.2%) showed a remarkably high figure, and the city was honored as a result of focusing on the project to establish an oral health care system for multicultural families, who are members of Jecheon citizens, reflecting this trend of population change. .

 

  Jecheon City has expanded from 2011 to Article 8 of the Jecheon City Health Center Ordinance (Reduction of Medical Fees and Fees), and expanded to members of multicultural families residing in the region through the revision of the Ordinance in 2013 and 2017. And various fees are reduced.

 

  In addition, from last year, we signed an agreement with the Jecheon City Dental Association to provide the second oral management education and oral disease treatment at the public health center, reduce some of the medical cost burden at 7 dental clinics for treatment requests that cannot be treated, and manage them intensively until completion of treatment. A system to do it.

 

  In addition, in cooperation with the Dental Hygiene Department of Daewon University to make it easier for immigrant women with poor Korean language to understand, oral education materials in multilingual are directly created, and the'Private, Government, and Academic Dental Hygienist Volunteer Group High, High, and High )'and conducted oral care education for dental hygienists to visit multicultural families.

 

  In addition, it was highly evaluated that the “mentoring system” led by senior mentors for migrant women was used to significantly lower the threshold for use of health services and to operate the recall management system every six months.

 

  A public health center official said, “Jecheon City is proud to be at the forefront of the oral health care business for multicultural families, including receiving th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ward in the field of settlement support for foreign migrants last year.” “As a Korean and Jecheon citizen, multicultural families are members of our society. We will do our best to keep it together in various areas so that we can establish ourselves in a healthy way.”

 

  Meanwhile, for other details, contact the Oral Health Center of Jecheon City Health Cent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