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찰, 2020.하반기 직무만족도 지방청부문 전국 1위
충북경찰청장 소통행보, 직무만족도 견인
기사입력  2020/12/17 [23:23]   임창용 기자

 

▲ 충북경찰청은 2020년 하반기 경찰관 직무만족도 조사에서 지방청 본부 부문 전국 1위를 차지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경찰청은 최근 경찰청이 주관하여 전국 경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하반기 경찰관 직무만족도 조사에서 지방청 본부 부문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직무만족도 조사는 인사・성과관리, 근무환경, 복지, 의사소통, 조직분위기, 직무, 교육 등 7개 분야에 대한 경찰관의 만족도를 조사・분석해 불만 요인 개선과 내부만족도 향상을 위해 매년 반기마다 전국 모든 경찰관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조사 결과 충북경찰청은 100점 만점 기준으로 85.2점을 받아 전국 평균 79.7점 보다 무려 5.5점이나 높아 직무만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각 지방청 경찰서를 포함한 직무만족도 조사에서도 84.1점을 받아 전국 18개 지방청 중 3위를 차지했다. 이는 2018년 17위, 2019년 18위의 하위권에서 전국 3위라는 비약적 성과를 이뤄낸 것이다.

 
  이와 같은 결과는 계급과 직위 중심의 수직적 계층구조인 경찰조직만의 특성이 있음에도 충북경찰 직원들 간에는 내가 아닌 상대를 먼저 생각하는 ‘상호 존중하는 문화’가 자리 잡히면서 직장에 대한 ‘자긍심과 자존감’이 높아졌기 때문이라고 보여진다.

 
  그리고 임용환 충북경찰청장의 진정성 있는 소통 활동과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을 위한 부단한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는 후문이다.

 
  임 청장은 “계급은 그저 상하간 역할 분담을 위한 수단일 뿐 도민의 안전 확보라는 목표에 도달하기 위해서는 권위주의는 버리고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직원들의 자존감을 높여줘야 한다”고 강조한다.

 
  기회가 있을 때마다 직접 원두를 갈아 핸드드립으로 내린 커피 한잔을 내어주며 직원들과 마주 앉아 대화를 나누기도 하고, 직원 한명 한명의 마음을 열고자 전 직원 이름 외우기도 도전하고 있다.

 
  또한 계・팀별로 함께 오찬을 하면서 직원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들어주고, 건강에 대한 직원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인바디기(체성분 분석기)를 설치하여 현재 ‘충북경찰 인바디 챌린지 2020’이라는 포상 행사도 진행 중이다.

 
  이러한 임 청장의 소통 행보는 지난 2016년 청주흥덕경찰서장 재임 당시에도 전 직원의 이름을 외우고, 식목일 기념식수 명판에도 청소하는 분들을 포함한 전 직원의 이름을 새겨 회자되기도 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Police, ranked 1st in the country in the field of job satisfaction in the second half of 2020

 Chungbuk Police Commissioner's communication movement, driving job satisfaction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buk Police Agency recently ranked first in the country's headquarters in the division of regional offices in the second half of 2020 police officer job satisfaction survey conducted by the National Police Agency for police officers across the country.

 
  The job satisfaction survey surveys and analyzes the satisfaction of police officers in 7 areas, including personnel and performance management, working environment, welfare, communication, organizational atmosphere, job, and education, to improve complaints and improve internal satisfaction. It is aimed at police officers.

 
  As a result of the survey, the Chungbuk Police Agency scored 85.2 points out of 100 points, which was 5.5 points higher than the national average of 79.7 points, indicating the highest job satisfaction.

 
  In the job satisfaction survey, including the police station of each regional office, it received 84.1 points, ranking 3rd among 18 regional offices nationwide. This is a leap forward to being ranked 3rd in the nation from the bottom of 17th in 2018 and 18th in 2019.

 
  The result is that despite the characteristics of the police organization, which is a vertical hierarchical structure centered on rank and position, a ``mutual respect culture'' that puts people first, not me, was established amongst the Chungbuk police officers, resulting in a ``pride and self-esteem'' for the workplace. It seems to be because it has increased.

 
  And it is said that it was because of the sincere communication activities of Chungbuk Police Commissioner Lim Yong-hwan and constant efforts to create a horizontal organizational culture.

 
  "Class is just a means for the division of roles between top and bottom, and in order to reach the goal of securing the citizens' safety, authoritarianism should be abandoned and employees' self-esteem should be raised through sincere communication."

 
  Whenever there is an opportunity, they directly grind the beans and serve a cup of coffee brewed with a hand-drip, sit face to face with the employees, and have a conversation, and try to memorize the names of all employees to open the hearts of each employee.

 
  In addition, an InBody Machine (body composition analyzer) was installed to listen to employees' difficulties and suggestions while having a luncheon together by division and team, and to raise the employee's interest in health, a reward event called'Chungbuk Police InBody Challenge 2020' Is in progress.

 
  Chief Im's communication movement was said to memorize the names of all employees even when he was in office in 2016 as the head of the Cheongju Heungdeok Police Department, and engrave the names of all employees, including those who clean it, on the nameplate of the Arbor Day celebrati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