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 취임 1년, 조직 외연 확대・신산업 마중물 역할
국책사업 등 1,611억 원 예산확보, 전년대비 304억 원 증가
기사입력  2020/12/02 [22:02]   임창용 기자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 대응 및 스마트공장보급·확산 등 충북산업발전 선도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2일 취임 1주년을 맞는 송재빈 충북테크노파크 원장(사진)은 지난 1년간 정부의 그린뉴딜정책에 대응한 신재생에너지산업과 중소벤처기업부 중점사업인 스마트공장보급‧확산사업 등으로 충북의 산업발전과 기업지원을 선도하는 데 앞장서 왔다.

 

  코로나19로 달라지는 변화 및 정부정책 기조에 기민한 대응

 

  충북테크노파크는 올해 많은 사람들의 일상을 바꿔 놓은 코로나19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다. 3월부터 5월까지 충북테크노파크 입주기업들의 임대료 50% 감면은 기업들의 어려움을 적시에 해소해 주었고, 기업통합지원 모바일 사업안내와 비대면 온라인 기업지원 확대로 247만 달러의 수출계약과 총 112건 495만 달러의 수출상담, 5건의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성과를 거두었으며, 기업지원 기관 75개소에 연말까지 비대면 화상 회의실 구축을 위한 10억 원의 예산 확보도 추진해왔다.

 

 2020년 4월에는 신산업 발굴과 지역산업 고도화를 위해 수송기계부품센터와 스마트제조혁신센터를 신설하고자 기존 2단 4센터 1실에서 2단 6센터 1실로 조직을 확대하여, 수송기계부품전자파센터 구축사업을 통해 시험인증클러스터의 영역을 충북 북부지역까지 확대하고, 스마트제조혁신센터는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을 전담 운영하여 올해 187개사(2019년 164개사)를 지원하여 목표대비 22%를 초과 달성하였다.

 

 또한, 충북 태양광 산업 생태계의 생산-시험평가-활용-재활용-주민공유의 선순환체계 완성을 위한 태양광아이디어시제품센터(생산)와 태양광모듈연구센터(재활용)의 성공적인 마무리 수행과 태양광실증단지 확보를 위한 신규프로젝트 발굴도 추진해오고 있다.

 

 특히 충북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조성사업(1조 7천억 원 규모)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과 지역 에너지산업 활성화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되며, 이동식 수소충전소 성능평가 및 안전관리 기술개발 사업(48억원)은 충주시 기업도시에 한국형 이동식 수소충전소 모델을 확립하고, 태양광·ESS 융복합 부품·시스템제조/검증 기반구축 사업(170억원)은 국내 최초 DC 1500V 태양광·ESS실환경 시험설비 등 소재부품 검증과 실환경 실증을 지원하며, 천연물제제 다각화지원 기반구축사업(85억 원 규모)은 충북의 바이오산업 성장 기반의 중요한 초석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중기부 최우수기관 선정을 넘어 신산업 마중물 역할

 
 충북테크노파크 올 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전국 테크노파크 경영실적평가에서 역대 최고 점수를 획득하며 4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고 신규사업 등 국책사업 확보로 예산규모도 지난해 1,307억 원에 이어 올해는 1,611억 원으로 전년 대비 304억 증가하였다.

 

 또한, 충북테크노파크는 한국자동차연구원 및 항공안전기술원 등과의 항공모빌리티 산업육성 관련 업무협약 체결, 충청권 거점대학과 충청권 메가시티 협력방안 논의, 음성·진천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시험인증 클러스터 조성 추진,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사업(1조원 규모) 유치 지원 등 다방면으로 충북의 기술역량과 경제활성화에 기여는 물론 충북의 미래 먹거리 발굴과 신산업 조성에 마중물 역할을 해오고 있다는 평이다.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은 “조직 내적으로는 실사구시(實事求是)를 외적으로는 Open Innovation 관점으로 도내는 물론 전국의 유관기관 그리고 기업들과의 유기적 협력으로 충북의 산업기술이 우리나라 선진국 도약의 소중한 씨앗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1 year inauguration of Chungbuk Techno Park Director Jaebin Song, expanding the organization and serving as a welcome to new industries

 Secured a budget of KRW 161.1 billion including national projects, an increase of KRW 30.4 billion from the previous year

Leading the development of the Chungbuk industry by responding to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policy and spreading and expanding smart factories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 Technopark Director Song Jae-bin, who celebrates his 1st anniversary on the 2nd, has developed a new and renewable energy industry in response to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policy over the past year and a smart factory distribution and expansion project, a key project of the Ministry of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es. I came to the fore in leading support.

 
 Agile response to changes and government policy stance due to COVID-19

 
 Chungbuk Techno Park has been preemptively responding to Corona 19, which has changed the daily lives of many people this year. From March to May, a 50% reduction in rental fees for companies in Chungbuk Techno Park solved the difficulties of companies in a timely manner, and an export contract of $2.47 million and a total of 112 through the expansion of corporate integration support mobile business information and non-face-to-face online business support In addition, it has achieved $4.95 million export consultations and signed five memorandums of understanding, and has secured a budget of KRW 1 billion to build non-face-to-face video conference rooms at 75 corporate support organizations.

 

 In April 2020, in order to establish a new transport machinery parts center and smart manufacturing innovation center to discover new industries and advance local industries, the organization was expanded from the existing 2nd level 4 center 1 room to 2nd level 6 center 1 room to establish a transport machinery parts electromagnetic wave center. Through the project, the area of ​​the test and certification cluster will be expanded to the northern part of Chungbuk, and the Smart Manufacturing Innovation Center will support 187 companies this year (164 companies in 2019) by operating a dedicated smart factory supply and expansion business, exceeding the target by 22%. I did.

 

 In addition, the successful completion of the photovoltaic idea prototype center (production) and the photovoltaic module research center (recycling) to complete the virtuous cycle system of production-test and evaluation-utilization-recycling-resident sharing of the solar energy industry ecosystem in Chungbuk Province and verification of solar power It is also pursuing the discovery of new projects to secure the complex.

 

 In particular, the Chungbuk Energy Industry Convergence Complex project (worth KRW 1.7 trillion)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policy and vitalization of the local energy industry, and the performance evaluation and safety management technology development project (4.8 billion KRW) of mobile hydrogen charging stations. Establishes a Korean portable hydrogen charging station model in a corporate city in Chungju, and verifies material parts such as DC 1500V solar power and ESS room environment test facilities for the first time in Korea for the project (17 billion won) to establish a foundation for manufacturing/verification of solar and ESS convergence parts and systems. It is expected to support the demonstration of the fruit environment and to establish a foundation for diversification of natural product formulations (worth KRW 8.5 billion), which is expected to become an important foundation for the growth of the bio industry in Chungbuk.

 

 Beyond the selection of the best institution by the Ministry of Medium and Medium Enterprises, it serves as a pick-up for new industries


 Chungbuk Techno Park This year, it was selected as the best institution for 4 consecutive years by obtaining the highest score ever in the national techno park management performance evaluation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The budget was also KRW 130.7 billion last year following the securing of national projects such as new projects. KRW 161.1 billion, an increase of 30.4 billion KRW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In addition, Chungbuk Technopark concluded a business agreement with Korea Automobile Research Institute and Aviation Safety Technology Institute related to aviation mobility industry promotion, discussed the cooperation plan for Chungcheong megacity with base universities in Chungcheong region, promoted the creation of test certification cluster centering on Eumseong-Jincheon innovative city, and multi-purpose It is said that it has been contributing to Chungbuk's technological capabilities and economic revitalization in various ways, including support for attracting radiation accelerator construction projects (worth KRW 1 trillion), as well as helping to discover future food and create new industries in Chungbuk.

 
 Jaebin Song, director of Chungbuk Techno Park, said, “With the view of open innovation internally and externally, the industrial technology of Chungbuk is a valuable seed for the advancement of Korea's advanced countries through organic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companies across the country. I will do my best to achieve thi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