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결혼이주여성협의회, 발대식 진행
회원 103명의 주체적 공식단체 발족
기사입력  2020/12/01 [17:55]   임창용 기자

 

 결혼이주 여성들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습니다.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주체적인 공식단체인 ‘옥천군결혼이주여성협의회’가 생겼다.

 

금년 9월 기준으로 관내 이주여성은 433명이며, 다문화가족구성원은 옥천군 전체 인구의 3%를 차지하고 있다.

 

이 협의회는 지난 1월 70명의 회원으로 비영리민간단체로 공식단체로 발족하여 11월말 기준 회원이 103명까지 증가하였다. 각 출신국 대표, 읍·면 대표 등 임원만 20명이나 된다.

 

그동안 다문화여성 남편으로 구성되었던 다문화가족지원협의회 등이 있었으나, 이주여성들 스스로 그들의 정책을 만들 주체적인 단체로 등록된 것은 큰 의미이다.

 

지난 28일 오후 다목적회관에서 김재종 군수를 비롯한 읍·면 결혼이주여성협의회 회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옥천군 결혼이주여성협의회(회장 부티탄화) 발대식을 개최했다.

 

발대식에는 수도권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최소 회원과 내빈 등 40여명만 참석해 그동안 자발적으로 추진했던 결혼이주여성협의회 구성·운영에 대한 경과보고와 2020년 활동실적을 보고하였다.

 

김재종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이주여성협의회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서로 간 큰 힘이 되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 다문화가족을 위한 다양한 목소리로 군과 함께 적극적인 활동을 펼쳐가는 협의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베트남 출신인 부티탄화(38) 회장은 “이주여성을 대표해 뜻깊은 사명을 맡게 돼 큰 영광으로 생각하며, 옥천군민이 이주여성들에게 큰 사랑을 준만큼 우리 협의회도 지역의 발전을 위해 봉사하는 협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 County Marriage Migrant Women's Council, inauguration ceremony held

Established an independent official organization with 103 members

We will be a reliable partner for married immigrant women.

-im changyong reporte

 

The'Okcheon County Marriage Migrant Women's Council', an official organization for marriage migrant women in Okcheon County, was established.

 

As of September this year, there were 433 migrant women in the building, and members of multicultural families accounted for 3% of the total population of Okcheon-gun.

 

This council was launched as an official organization as a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 with 70 members last January, and the number of members increased to 103 as of the end of November. There are only 20 executives, including representatives from each country of origin and representatives from towns and villages.

 

There has been a multicultural family support council, which was composed of multicultural female husbands, but it is of great significance that migrant women have been registered as an independent organization to make their own policies.

 

On the afternoon of the 28th, the launching ceremony of the Okcheon-gun Marriage Migrant Women's Council (Chairman Butitanhwa) was held at the Multipurpose Hall, with about 40 members of the Eup and Myeon Marriage Migrant Women's Council including Gunsu Kim Jae-jong.

 

At the launching ceremony,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in the metropolitan area, only 40 people, including at least members and guests, attended, and reported the progress of the organization and operation of the Marriage Migrant Women's Council, which had been voluntarily promoted so far, and the performance of activities in 2020.

 

Gunsu Kim Jae-jong said in his greeting, "The role of the Migrant Women's Council is very important. We hope that it will help each other to settle in a stable manner.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work with the military through various voices for multicultural families. I hope it will be an unfolding council.”

 

President Bhu Ti Tan Hwa, 38, from Vietnam, said, “It is a great honor to take on a meaningful mission on behalf of migrant women. I will try to do i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