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12월 1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항상 마스크 착용, 행사·모임 등 외부활동 자제
기사입력  2020/11/30 [12:42]   김병주 기자

 

▲ 박중근 충주시부시장은 30일 충주시청 국원성회의실에서 코로나19 지역 확산에 따른 대시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가 코로나 감염의 고리를 끊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조치했다.

 

박중근 충주시부시장은 30일 비대면 충주시청 국원성회의실에서 코로나19 지역 확산에 따른 대시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박 부시장은 비대면 브리핑을 통해 “그동안 지역사회의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해왔지만, 최근 이동 동선이 넓은 확진자가 발생하는 매우 심각한 상황에 처해있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2주간을 지역사회 N차 감염 고리를 끊을 중요한 시간으로 판단하고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12월 1일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정부에서 발표한 1.5단계보다 더 상향된 2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 확산 차단을 위한 시민들의 동참을 강력하게 호소하며 “2단계 격상 조치로 힘들고 불편하겠지만, 시민 여러분이 코로나 예방의 최일선에 서 있는 방역의 주체로서‘일상의 잠시 멈춤’에 함께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 “코로나부터 안전한 곳은 없다는 점을 인식하고 △항상 마스크 착용 △행사·모임 등 외부활동 자제 △수시로 손 씻기 및 열 체크 △2m 이상 거리두기 실천 등 방역수칙을 꼭 지켜달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발열, 목 아픔,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꼭 보건소 안내를 받아 선별진료소를 찾을 것”과 “의료진에서도 의심 증상이 있는 환자가 선별진료소의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식당·카페 등에서 마스크를 벗는 상황을 최소화하고 가급적 배달포장 서비스를 이용할 것을 거듭 요청하기도 했다.

 

박중근 부시장은 “코로나 지역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시민 여러분들의 자발적인 동참이 꼭 필요한 중대한 시기”라며 “가능한 모든 방안을 총동원해 코로나의 지역 내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되면 △실내 전체·위험도 높은 실외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모든 모임·행사 100인 이상 금지 △음식점은 오후 9시 이후 포장·배달만 허용 △스포츠 관중 입장 10% 제한 △학교 밀집도 1/3 원칙 △종교활동 좌석수 20% 이내 제한 및 모임·식사 금지 등의 방역조치가 시행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ju, the second stage of social distancing from December 1st!

Always wear a mask and refrain from outside activities such as events and gatherings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oo = Chungju has taken steps to raise social distancing in order to break the link of corona infection.

 

Chungju City Vice Mayor Park Jung-geun announced an appeal from Dashmin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in the non-face-to-face meeting of the Chungju City Hall National Assembly.

 

In a non-face-to-face briefing, Vice Mayor Park said, "We have been doing our best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in the local community, but we are in a very serious situation where there are recently confirmed cases with a wide moving line."

 

“The next two weeks will be judged as an important time to break the N-th infection chain in the local community, and we will respond,” he said. “From 0:00 on December 1st, the social distancing step was upgraded from step 1.5 announced by the government. It will be upgraded to” he said.

 

He strongly appealed for citizens' participation in preventing the spread of coronavirus, and said, "It will be difficult and uncomfortable with the two-stage upgrade, but citizens will be at the forefront of corona prevention and join us in the'pause of everyday life'." Requested.

 

He also emphasized, “Recognizing that there is no safe place from the corona, △Always wear a mask △Restrict outside activities such as events and gatherings △Wash hands and check heat regularly △Practice to keep a distance of more than 2m.

 

In addition, he urged, "If you have respiratory symptoms such as fever, sore throat, cough, etc., you must seek guidance from the public health center to visit the screening clinic," and "Medical staff also ask for patients with suspicious symptoms to be tested at the screening clinic."

 

In particular, they repeatedly requested that the situation of removing masks in restaurants and cafes be minimized and to use delivery packaging services as much as possible.

 

Vice President Park Jung-geun said, “It is a critical time when citizens must voluntarily participate in order to block the spread of the corona region.” “We will do our best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in the region by mobilizing all possible measures.”

 

On the other hand, if social distancing is upgraded to the second stage, △Must wear masks indoors and outdoors with high risk △Prohibit more than 100 people at all meetings and events △Restaurants only allow packaging and delivery after 9pm △10% limit to sports spectators △school Intensity 1/3 Principle △ Quarantine measures such as restrictions on the number of seats for religious activities within 20% and ban on meetings and meals are enforc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