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군민 행복한 평생교육도시 기반 마련
‘2020년 평생교육협의회’ 개최
기사입력  2020/11/19 [21:1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평생학습도시 조성을 위한 기본 토대를 착실히 다지고 있다.

 

19일 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 18일 군청 상황실에서 영동군 평생교육협의회를 개최했다.

 

이 협의회는 영동군 평생교육진흥조례에 의거, 지역주민을 위한 평생교육의 실시와 관련되는 사업간 조정 및 유관기관 간 협력 증진을 위하여 구성된 단체다.

 

평생교육진흥계획 수립과 지원 및 사업평가에 관한 사항, 평생교육과 관련된 유관기관 간 협력과 조정에 관한 사항 등을 협의·조정, 자문하며, 촘촘한 학습망 구축과 군민 누구나 소외 없는 행복한 평생교육을 위한 핵심 기구다.

 

군수를 비롯한 4명의 관계 공무원, 교육 전문가, 평생교육기관 등 10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박세복 군수를 비롯한 협의회 위원들은 영동군 평생학습 운영 전반을 짚어보며, 역할을 고민하고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회의는 그 간 추진해왔던 사업보고와 얼마 남지 않은 2020년 평생학습 특화사업 추진에 관한 회의로 진행되었다.

 

군민 정주성 향상과 부서별 교육의제 발굴을 위한 공동체 워크숍, 평생학습도시 지정을 위한 민간TF팀 구성 및 유관기관 MOU체결, 공공민간시설 유휴시간 학습공간화 지정 등 향후 추진해야 할 사업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다뤄졌다.

 

군은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평생학습 기반 마련과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며, 군민이 행복한 평생학습도시를 구축해 간다는 입장이다.

 

무엇보다 내년도 평생학습도시 지정에 강한 의지를 표명하며, 지역 특색에 맞는 양질의 평생학습 프로그램 발굴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위해 그동안 조례제정, 중장기 발전계획수립, 의회결의문 채택, 협의회 구성, 평생교육사 배치 등 평생학습도시 지정에 필요한 7개 평가지표 기준을 착실히 준비해 왔다.

 

이날 회의에서도 참석자들은 평생학습도시 조성에 깊은 공감대를 가지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평생교육의 혜택이 영동군민 모두에게 닿을 수 있도록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박세복 군수는 이날 회의에서 영동군은 명품학습도시 뿐만 아니라 교육의 메카 영동군을 만들기 위하여 노력하겠다라며, “배움은 즐거워야하는 것, 평생교육은 즐거움의 가치를 추구하는 것이므로, 모든 군민이 함께 가치를 추구하도록 같이 노력하고 힘써달라라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읍면 평생학습센터 지정, 비대면 평생학습 프로그램 강화, 학부모 ZOOM 교육, 군민강사 위촉, 평생학습도시 구축을 위한 공직자 워크숍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평생학습 기반 구축과 평생교육도시 조성에 집중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lays the foundation for a happy lifelong education city for military people

'2020 Lifelong Education Council' held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is solidifying the basic foundation for the creation of a lifelong learning city.

 

According to the military on the 19th, the military held the Yeongdong-gun Lifelong Education Council in the situation room of the county office on the 18th.

 

In accordance with the Ordinances for the Promotion of Lifelong Education in Yeongdong-gun, this council is an organization formed for coordination between projects related to the implementation of lifelong education for local residents and promotion of cooperation among related organizations.

 

Consultation, coordination, and advice on matters related to the establishment of lifelong education promotion plan, support and project evaluation, cooperation and coordination among related institutions related to lifelong education, and the establishment of a dense learning network and for a happy lifelong education without alienation from all civilians. It is a core organization.

 

It is composed of 10 members including the head of the county, 4 related public officials, education experts, and lifelong education institutions.

 

On this day, Gunner Park Se-bok and other members of the council had a time of communication, reviewing the overall operation of lifelong learning in Yeongdong-gun, contemplating the role and seeking development plans.

 

The meeting consisted of a report on the projects that had been promoted and the promotion of specialized lifelong learning projects in 2020.

 

Projects to be pursued in the future, such as community workshops to improve the settlement of civilians and to discover educational agendas for each department, a private TF team to designate a lifelong learning city, sign an MOU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designate an idle time learning space for public private facilities were dealt with in detail. .

 

The military is in a position to establish a foundation for lifelong learning that grows with the region and promote various programs to build a lifelong learning city where the people of the military are happy.

 

Above all, it expresses a strong commitment to designating a lifelong learning city next year, and is focusing on discovering quality lifelong learning programs that fit the regional characteristics.

 

To this end, we have been steadily preparing seven criteria for evaluation of lifelong learning cities, such as enacting ordinances, establishing mid- to long-term development plans, adopting a parliamentary resolution, organizing a council, and arranging lifelong education teachers.

 

At this meeting, the participants had a deep consensus on the creation of a lifelong learning city, and pledged to do their best in their respective fields so that the benefits of lifelong education can reach all residents of Yeongdong in preparation for the post-corona era.

 

At the meeting, Park Se-bok said, “Yeongdong-gun will strive to make Yeongdong-gun not only a luxury learning city, but also a mecca of education.” “Learning should be enjoyable, lifelong education is pursuing the value of enjoyment, so all the citizens of the military have valued together. Please try and work together to pursue it.”

 

Meanwhile, Yeongdong-gun is concentrating on establishing a lifelong learning base for all generations and creating a lifelong education city, such as designating eup-myeon lifelong learning centers, strengthening non-face-to-face lifelong learning programs, parenting ZOOM education, appointing military instructors, and workshops for public officials to build a lifelong learning city. hav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