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미래 인재양성 교육 분야 강화
송기섭 진천군수, 지역 교육 현안 해결 위해 발품 행정
기사입력  2020/11/18 [21:23]   임창용 기자

▲ 진천군이 지속가능한 인구증가 기반을 다지기 위해 교육 분야 강화에 나서고 있다. 송기섭 군수의 스마트스쿨 방문 모습.  © 임창용 기자


지난
1년간 학령인구(6~17) 260명 증가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전국적인 학령인구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는 진천군이 지속가능한 인구증가 기반을 다지기 위해 교육 분야 강화에 나서고 있다.

 

18일 국가통계포털에 따르면 10월말 기준 진천군 학령인구(6~17)는 지난 1년간 260명이 늘어 증가율 2.63%를 기록했다.

 

이는 충북 11개 시군 중 유일하게 플러스 성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전국 기준 1.13% 증가율과 비교했을 때도 이례적인 수치다.

 

이러한 결과는 민선7기가 출범하며 명품 교육도시 건설을 천명한 송기섭 군수의 교육분야에 대한 과감한 투자 노력이 긍정적인 결과로 이어지고 있다고 군은 분석하고 있다.

 

실제 군은 교육지원 예산을 기존 지방세 세입예산 기준 5%에서 7%로 상향 조정하며 충청북도에서 가장 높은 수준인 학생 1인당 59만원에 달하는 교육보조금을 지급하는 등 교육 정주여건 개선에 주력해왔다.

 

특히 도내 최초로 추진한 어린이집유치원 원아들의 입학준비금 지원과 중고생 교복비 지원 사업은 지역 학부모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지역 전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추진하는 스마트스쿨 조성 사업은 올해 43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현재 9개교 조성을 완료했으며 6개 학교도 추가 조성을 계획하고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송 군수는 지난 13일 충북도교육청을 방문해 김병우 교육감을 만나는 등 지역 교육 현안 해결을 위해 발로 뛰는 행정을 펼치고 있다.

 

이 날 송 군수는 역대 최대 상주인구를 돌파하는 등 지속적인 인구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는 진천군의 학생수요에 맞는 학교공급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AI영재학교 신설과 AI캠퍼스 유치 등을 건의했다.

 

김 교육감도 대한민국이 AI강국으로 나아갈 채비를 하고 있고 진천군이 중부권 최초로 창의미래교육센터 운영할 정도로 교육입지여건도 잘 갖춰져 있는 만큼 공동협력방안을 함께 고민해 보자고 화답했다.

 

군은 올해 충북혁신도시가 K-스마트 교육시범도시로 선정된 것과 관련해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교육개발원과 연계해 차세대 글로벌 혁신인재 양성을 위한 현실성 있는 사업안을 마련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앞으로의 미래 교육은 AI, ICT가 중심이 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그 중요성이 크게 강조되고 있다이에 대한 철저한 준비를 통해 진천이 대한민국 교육의 선도도시로 자리매길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incheon-gun, strengthening the field of training for future talent training

Song Ki-seop, head of Jincheon-gun, administers a legislative system to resolve local education issues

The school-age population (6-17 years old) has increased by 260 over the past year

-im changyong reporter

 

Jincheon-gun, which is showing a nationwide increase in the school-age population, is striving to strengthen the education field to lay the foundation for sustainable population growth.

 

According to the National Statistics Portal on the 18th, as of the end of October, the school-age population (6-17 years old) in Jincheon-gun increased by 260 over the past year, recording an increase of 2.63%.

 

This is the only city and county that shows positive growth among 11 cities and countie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which is unusual when compared to the national standard -1.13% increase.

 

The military analyzes that these results are positive results from the drastic investment efforts of Gungi-seop Song, who declared the construction of a luxury education city with the launch of the 7th civilian election.

 

In fact, the military has been focusing on improving the educational settlement conditions by raising the education support budget from 5% to 7% based on the existing local tax revenue budget, and providing an education subsidy amounting to 590,000 won per student, the highest level in Chungcheongbuk-do.

 

In particular, the support project for childcare centers and kindergartens, and support for school uniform expenses for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which was promo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province, has received enthusiastic responses from local parents.

 

In addition, in preparation for the era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the smart school creation project for all elementary schools in the region has invested a budget of 430 million won this year to complete the construction of nine schools, and six additional schools are planning.

 

In addition, Gunsu Song visits the Chungbuk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on the 13th and meets Superintendent Kim Byeong-woo.

 

On this day, Song Gunsu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supplying schools to meet the demand for students in Jincheon-gun, which is continuing the trend of population growth, such as surpassing the largest resident population ever, and suggested the establishment of an AI gifted school and attracting AI campuses.

 

Superintendent Kim also replied that Korea is preparing to advance as an AI powerhouse, and Jincheon-gun is well equipped with the educational location conditions so as to operate the Creative Future Education Center for the first time in the central region.

 

In connection with this year's selection of Chungbuk Innovation City as a K-smart education model city, the county plans to come up with a realistic project plan to cultivate the next generation of global innovative talent in connection with the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Industry Promotion Agency and the Korea Education Development Institute.

 

Song Ki-seop, head of Jincheon County, said, “It is not an exaggeration to say that the future education will be centered on AI and ICT. The importance of Jincheon can be established as a leading city of education in Korea through thorough preparation. I will do i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