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 국토부에 조정대상지역 지정 전면 해제 요청
아파트 거래량 감소 등 안정화 판단
기사입력  2020/11/17 [16:50]   임창용 기자

▲ 청주시가 주택시장이 안정되었다고 판단해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해 줄 것을 국토교통부에 요청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청주시가 주택법상 조정대상지역 지정 요건에서 벗어나고 아파트 거래량 감소 및 매매가격 상승세 둔화 등 주택시장이 안정되었다고 판단해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해 줄 것을 국토교통부에 요청했다.

 

202010월말 기준 청주시의 조정대상지역 지정요건에 대한 자체 분석결과, 지정요건을 모두 벗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조정대상지역은 주택법에 따라 직전 3개월간의 주택가격 상승률이 소비자물가상승률의 1.3배를 초과한 지역으로, 직전 2개월간 월평균 청약경쟁률이 51을 초과하거나, 직전 3개월간 분양권 전매거래량이 전년 동기 대비 30%이상 증가한 경우에 지정된다.

 

청주시의 20208월부터 10월까지 주택가격상승률은 0.23%로 소비자물가상승률(0.54%) 보다 낮아 지정요건을 벗어났으며, 분양권 전매 거래량은 전년 동기(20198~10) 811건보다 369건이 적은 442건으로 45.5% 감소로 지정요건인 30%이상 증가에 해당하지 않았다.

 

청약경쟁률은 탑동 힐데스하임이 2.41, 동남 파라곤이 7.41로 지정 요건인 월평균 청약경쟁률인 51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청주시는 2020.6.19.자로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었으며(내수읍 및 면지역 제외) 조정대상지역 지정 전후의 아파트 거래 동향을 비교·분석한 결과, 청주시 아파트 매매가격지수(기준주:2017.12.4.=100)는 지정당시(6월 셋째주) ‘91.6’을 기록한 뒤 11월 둘째주(9일 기준)‘92.6’을 기록하여 지정 당시 보다 1.1% 올랐으며,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103이다.

 

202010월 분양권 전매와 아파트 매매를 포함한 아파트 거래량은 1,217호로 아파트 거래량이 가장 많았던 20205월 거래량(3,954)에 비해 69.2%(2,737)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10월 청주시외 거주자 거래가 373호로 5월 대비 85.3%(2,169)가 감소하였으며, 법인 거래량은 90호로 88.8%(716), 분양권 전매 거래량은 166호로 88.9%(1,329)가 각각 감소했다.

 

또한, 한국감정원이 발표하는 월간 아파트 가격동향 조사 결과에 따르면, 청주시 월간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도 조정대상지역 지정전 최대 3.78%(20206월 기준)에서 0.05%(202010월 기준)로 크게 하락했다.

 

이번 조사 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 통계청주시 부동산 거래신고내역등을 토대로 시에서 자체적으로 조사, 분석한 자료이다.

 

청주시의 주택수급과 관련하여 2010년 이후 주택공급 물량 및 2021년 이후 공급예정 물량은 충분하여 향후 주택시장 과열 우려요인은 없는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조정대상지역 지정 이후 대출규제 강화, 아파트 거래량 감소, 분양심리 위축 등으로 인해 지역 경제가 침체되고 있다법에서 정한 조정대상지역 지정 요건을 모두 벗어나 해제 요청을 하였으며, 앞으로도 주택거래 동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eongju City requests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cancel the designation of areas subject to adjustment

-im changyong reporter

 

Cheongju City requested the Ministry of Land, Transport and Maritime Affairs to lift it from the area subject to adjustment, as it determined that the housing market had stabilized, such as a decrease in apartment transaction volume and a slower increase in sales prices, after breaking away from the requirements for designation of areas subject to adjustment under the Housing Act.

 

As of the end of October 2020, as a result of its own analysis of the requirements for designation of areas subject to adjustment in Cheongju City, it was found that all the designation requirements were deviated.

 

According to the Housing Act, the housing price increase rate in the previous 3 months exceeded 1.3 times the consumer inflation rate. It is designated when there is an increase of 30% or more.

 

Cheongju City's housing price increase rate from August to October 2020 was 0.23%, which was lower than the consumer inflation rate (0.54%), exceeding the designation requirements. The number of cases decreased by 45.5% to 442 cases, which was less than 369 cases.

 

The subscription competition rate was found to be 2.4 to 1 for Hildesheim in Top-dong and 7.4 to 1 in Southeast Paragon, which is less than the average monthly subscription competition rate of 5 to 1.

 

Meanwhile, Cheongju City was designated as an adjustment target area as of June 9, 2020 (excluding Naesu-eup and Myeon area), and as a result of comparing and analyzing apartment transaction trends before and after designation of the adjustment target area, the apartment sales price index in Cheongju City (base note: 2017.12.4. =100) recorded '91.6' at the time of designation (the third week of June) and recorded '92.6' in the second week of November (as of the 9th), up 1.1% from the time of designation, and the nationwide apartment sale price index was 103. .

 

In October 2020, the volume of apartment transactions, including resale of pre-sale rights and apartment sales, was 1,217 units, which was 69.2% (2,737 units) down from the May 2020 transaction volume (3,954 units), which was the largest apartment transaction volume.

 

In October 2020, transactions for residents outside of Cheongju were 373 units, a decrease of 85.3% (2,169 units) compared to May, and corporate transactions decreased 88.8% (716 units) to 90 units, and sales volume for sales rights was 166 units, 88.9% (1,329 units) respectively. did.

 

In addition,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monthly apartment price trend survey published by the Korea Appraisal Board, the rate of change in monthly apartment sales price in Cheongju also ranged from a maximum of 3.78% (as of June 2020) to -0.05% (as of October 2020) before the target area for adjustment. Fell significantly.

 

This survey data is based on the'Korea Appraisal Board's real estate statistics' and'Cheongju-si real estate transaction reports', etc., the city's own research and analysis.

 

With regard to the supply and demand of housing in Cheongju, the housing supply volume after 2010 and the planned supply after 2021 are sufficient, so there is no risk of overheating the housing market in the future.

 

A city official said, “Since the designation of the area subject to adjustment, the local economy has been stagnating due to strengthened loan regulations, decreased apartment transaction volume, and contracted sales sentiment.” We will continue to monitor transaction trends and strive to stabilize the housing marke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