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2020년 주요 현안사업 성과 발표
기사입력  2020/11/09 [19:02]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이상천 제천시장은 9일 오전 112020년 주요 시 현안사업 성과를 발표했다. 이 시장은 코로나19의 대유행과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 등으로 참으로 힘든 한해였다며, 이러한 위기 극복에 동참해준 시민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제천시는 지난 8300가 넘는 집중호우로 716억원의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다. 이 시장은 수재 현장을 쫓아 땀에 절고 질척한 진흙탕도 마다하지 않고 현장을 누볐다.

 

다행히 시는 특별재난지역 선포되어 1669억원의 복구비용을 확보했다. 앞으로 도로소하천 등의 공공시설 기능복구 사업은 2021년 상반기까지 완료하고, 2022년 상반기까지 개선 복구를 마무할 계획이다.

 

제천시의 올해 적지 않은 성과를 거두었다. 그 중 하나가 충북 자치연수원 제천 건립 최종 확정이다. 지난 1023일 충북도의회에서 충북자치연수원 제천 이전에 관한 충북도 공유재산관리계획안이 원안 가결되어 자치연수원 제천 건립이 최종 확정됐다.

 

신백동 일원에 10만여부지에 498억원으로 건립되는 자치연수원은 약 1,042억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495억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등 충북도 북부권 균형발전은 물론, 지역 내 고용창출 및 세수확대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지난 115일 쿠팡과 제3산업단지 10부지에 2023년까지 1,0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쿠팡의 첨단물류센터가 건립되면 대한민국 물류허브 중심도시로 새롭게 부상하고, 500개 이상의 새로운 일자리가 만들어 지는 등 직접적인 고용창출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제천시는 20184월 착공한 제3산업단지 조성사업은 10월 현재 공정률 77%, 202112월 준공을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지금까지 민선7기 동안 총 8883억원의 투자유치 성과를 거두었다.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도시재생사업에 전국 최초로 최근 실시한 공모사업에 3연속 선정되어 총 615억원을 확보했다. 도시재생사업은 현재 진행 중인 원도심, 영천동, 화산동과 금년 선정된 역세권과 서부동을 연결하는 원도심 개발벨트 완결축이 비로소 완성되어, 제천역부터 원도심 까지 도심활성화로 새로운 도시재생 명품도시가 되도록 차근차근 준비할 예정이다.

 

호반의 도시 제천은 언론을 통해 체류형 관광지로 부상하고 있다. 앞으로 삼한의 초록길과 이어지는 드림팜랜드 조성, 그네정원, 에코브릿지, 의림지 삼색빛 국민정원 및 경관조성사업 등이 더해지면, 체류형 관광미식 도시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천시는 획기적 인구증가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제천시민이 결혼 후 5천만원이상 주택자금 대출을 받은 경우, 첫째 출산시 150만원, 둘째 출산시 1천만원, 셋째 출산시 4천만원의 주택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서 자금이 필요한 청년층의 대출 부담을 줄여 결혼과 함께 자연스럽게 출산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는 구상이다.

 

시는 금년 1223일 개통되는 중앙선 복선전철에 거는 기대가 크다. 서울에서 제천까지 불과 56분이면 도착하여 속도만큼이나 심리적으로 가까워 지역발전을 배가시키는 획기적인 계기와 인구 증가의 절호의 기회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를 통해서 제천은 서울(수도권)의 베드타운으로서의 입지가 가능하여 각종 인구유입 정책에도 대 변환이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서울과 수도권 관광객을 유치하는 등 유동인구 유입에도 발빠른 대응 전략을 수립하여, 서울의 새로운 위성도시로서 서울시 제천특별구로 새롭게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Jecheon City announces achievements of major projects in 2020

 

On the morning of the 9th, Jecheon Mayor Lee Sang-cheon announced the achievements of major city projects in 2020. The mayor said that it was a very difficult year due to the pandemic of COVID-19and the damage caused by torrential rains, and expressed gratitude to the citizens who participated in overcoming this crisis.

 

Jecheon City suffered a massive damage of 71.6 billion won in a concentrated heavy rain of over 300 mm in August. The mayor walked around the site without hesitation in the sweaty and stiff mud bath after the flood victim site.

 

Fortunately, the city was declared a special disaster zone and secured a restoration cost of 166.9 billion won. In the future, the function restoration project of public facilities such as roads and small rivers will be completed by the first half of 2021, and improvement and restoration will be completed by the first half of 2022.

 

Jecheon City has achieved not a few achievements this year. One of them is the final confirmation of the construction of Jecheon, the Chungbuk Autonomous Training Center. On October 23, the Chungbuk Provincial Council approved the original plan for the relocation of the Chungbuk Self-Government Training Center to Jecheon, and the construction of the Jecheon Self-Government Training Center was finalized.

 

The self-governing training center, which is built for 49.8 billion won on a 100,000m2 site in Sinbaek-dong,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balanced development of the northern region of North Chungcheong Province, as well as the creation of jobs and tax revenues in the region, including the effect of inducing production of about 104.2 billion won and inducing added value of 44.9 billion won. Is expected to be.

 

On November 5, the city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Coupang on a 100,000m2 site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worth 100 billion won by 2023. When the state-of-the-art logistics center in Coupang is built, it is expected to emerge as a hub city for logistics hubs in Korea and create more than 500 new jobs.

 

In Jecheon City, the construction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which started in April 2018, has a process rate of 77% as of October, and is proceeding without a hitch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December 2021. Until now, it has attracted a total of 88.3 billion won in investment during the 7th period.

 

It was selected as the nation's first recent public offering for urban regeneration projects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securing a total of 61.5 billion won. The urban regeneration project is completed only by the completion of the original urban development belt linking the original downtown, Yeongcheon-dong, and Hwasan-dong, and the selected station area and Seobu-dong, which are currently in progress.From Jecheon Station to the original downtown, preparations step by step to become a new urban regeneration luxury city I am going to do it.

 

The lakeside city of Jecheon is emerging as a sojourn-type tourist destination through the media. In the future, if Samhan's green road and the continuing Dream Farm Land, swing garden, eco bridge, Uirimji tricolor national garden and landscape development project are added, it is expected to be in the spotlight as a stay-type tourism and gourmet city.

 

Jecheon City is pursuing a policy for epoch-making population growth. If Jecheon citizens receive a housing loan of 50 million won or more after marriage, 1.5 million won for the first childbirth, 10 million won for the second childbirth, and 40 million won for the third childbirth will be provided. Through this, the idea is to reduce the burden of loans for young people in need of funds so that they can naturally lead to childbirth along with marriage.

 

The city has high expectations for the central line double track, which will open on December 23 this year. It takes only 56 minutes to arrive from Seoul to Jecheon, and it is as close as psychologically as the speed, which is expected to be an innovative opportunity to double regional development and an excellent opportunity for population growth.

 

Through this, Jecheon can be positioned as a bed town in Seoul (the metropolitan area), and it is determined that there will be a major transformation in various population inflow policies, and a quick response strategy to the influx of floating populations, such as attracting tourists from Seoul and metropolitan areas, As a new satellite city, we plan to make every effort to develop a new growth and development into Jecheon Special District in Seoul.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