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길형 시장, 코로나19 '청사 출입 통제 철저한 대응' 강조
구리시 확진자와 접촉한 공무원 15명 전원 음성판정
기사입력  2020/11/09 [17:44]   김병주 기자

 

▲ 조길형충주시장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조길형 충주시장은 9일 현안업무 회의에서 충주시청 방문과 관련해 시민들이 감염병 불안감 없이 청사를 방문할 수 있도록 방역 수칙 재점검을 주문했다.

 

조 시장은 이날 “구리시 확진자와 접촉한 공무원 15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진행한 결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며, “다행히도 접촉자 모두 음성이지만 많은 시민이 드나드는 청사 방역에 허점이 없도록 전 공무원이 전력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시청이 집단감염의 진원지가 될 경우 그동안의 노력이 폄훼되고 시민 불안이 가중될 수 있어 다른 어느 곳보다도 출입 통제와 청사 내 방역소독을 더욱 철저히 해서 차단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아울러 “모임과 회식을 자제하고 청사 출입 전 발열 체크를 한층 강화하는 등 청사에 근무하는 공무원들의 협조가 무엇보다 절실하다”며, “민원인 접촉이 많은 부서 등 시 산하 전 공무원은 솔선하여 개인 방역을 철저히 하고 빈틈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생활쓰레기 문제에 대해서도 “단독주택이나 아파트는 잘 지켜지고 있으나 연립, 원룸 등 다가구 주택 밀집 지역에서는 무분별한 불법투기가 지속되고 있다”며, “불법투기가 심각한 지역에 대해서는 시설을 확충하고 주민협의체를 구성해서 주민이 청결한 생활환경 조성의 주체 인식을 갖도록 해야 한다”고도 말했다.

 

또 "상습적인 투기지역은 고정형 CCTV를 설치해 위반자 적발 등 경각심을 갖도록 할 것”을 주문했다.

 

조 시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되었지만, 전국적으로 산발적인 소규모 감염이 지속되고 특히 인근 시군에서도 계속 발생하고 있어 예의 주시하며 긴장의 끈을 늦춰서는 안 된다“ 고 강조했다.

 

     [아래의 기사는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 기사입니다.]

 

Mayor Jo Gil-hyung emphasizes'Comprehensive Response to Government Complex Access Control'

Negative judgment of all 15 public officials who contacted a confirmed patient in Guri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ju Mayor Jo Gil-hyung ordered a re-examination of the quarantine regulations so that citizens can visit the government building without fear of infectious diseases in connection with the visit to Chungju City Hall at the pending business meeting on the 9th.

 

Mayor Cho said at the meeting on the day, “As a result of conducting diagnostic tests on 15 public officials who contacted Guri City, all of them were negatively judged. Government officials must do their best.”

 

In particular, he instructed, "If the city hall becomes the epicenter of group infection, the efforts so far may be undermined and civil unrest may increase. Therefore, access control and quarantine disinfection in the government building should be more thoroughly blocked than anywhere else.

 

In addition, “the cooperation of public officials working in the government building is urgently essential, such as refraining from meetings and drinking parties, and reinforcing the heat check before entering the building,” he said. We must do it thoroughly and make sure there are no gaps.”

 

Regarding the household waste problem, he said, “Solo houses and apartments are well kept, but indiscreet illegal dumping continues in areas where multi-family houses such as coalitions and studios are concentrated.” It should be organized so that residents can have a sense of the subject of creating a clean living environment.”

 

In addition, in the habitual dumping areas, fixed CCTVs should be installed so that violators should be caught and alerted.”

 

Regarding the corona situation, Mayor Cho emphasized that "the social distancing has been mitigated to the first stage, but sporadic small-scale infections persist across the country and especially in neighboring cities and counties, so we should pay close attention and not slow down the tension." .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