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지역 음주운전 사망사고 전년 대비 50% 감소
경찰의 음주운전 특별단속에 따른 감소세
기사입력  2020/11/01 [09:14]   임창용 기자

▲ 충북지역 음주운전 사망사고는 10월말 현재 전년 동기간 대비 50.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경찰의 ‘지그재그형’ 음주운전 단속을 시행 모습.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증가하는 음주운전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특별단속을 지속 추진한 결과 10월말 현재 전년 동기간 대비 음주운전 적발건수는 3.1% 증가하였으며, 음주운전 사망사고는 50.0% 감소하여 전국 음주운전 사망사고 감소율인 11.2%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윤창호법 시행이후 큰 폭으로 감소했던 음주운전 적발건수는 지난해 말부터 다시 증가하기 시작하였으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음주운전 단속이 느슨해졌다는 잘못된 인식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여왔다.

 

이에 따라 경찰에서는 S자 코스를 이용한 선별식 단속기법 도입과 비접촉식 알콜감지기를 활용한 음주단속을 강화하며 전년대비 상반기 20.4%까지 치솟았던 도내 음주사고는 10월말 현재 8.6%까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경찰은 음주운전을 근절하기 위해 현재 도내 일제단속(2)과 경찰관기동대 등 대규모 경력을 동원한 새벽시간대(01~04) 특별단속(2)12월말까지 실시 중에 있으며, 11월부터는 추가 보급된 신형 비접촉 알콜 감지기를 활용하여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할 예정이다.

 

조성호 충북지방경찰청 경비교통과장은 음주운전은 자신은 물론 타인의 생명까지도 위협하는 중대범죄임을 인식하고 도민들 모두가 음주운전 근절운동에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Drunk driving fatalities in Chungbuk area decreased by 50%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Decrease due to special police crackdown on drunk driving

 

According to the Chungbuk Provincial Police Agency, as a result of continuing special crackdowns to prevent increased drunk driving traffic accidents after COVID-19, the number of drunk driving incidents increased 3.1% compared to the same period last year as of the end of October, and the number of drunk driving deaths decreased by 50.0% across the country. It was revealed that the drunk driving fatality decreased significantly compared to the 11.2% reduction rate.

 

The number of drunk driving incidents, which had declined significantly since the enforcement of the Yoon Chang-ho Act last year, began to increase again from the end of last year, and especially this year, due to the false perception that the crackdown on drunk driving was loosened due to the Corona 19 incident, the number of drunk driving cases continued to increase.

 

Accordingly, the police introduced a selective crackdown method using an S-curve course and strengthened drinking control using a non-contact alcohol detector. The number of drinking accidents in the province, which soared to 20.4% in the first half of the previous year, fell to 8.6% as of the end of October.

 

In order to eradicate drunk driving, the Chungbuk Police is currently conducting a Japanese crackdown in the province (twice a month) and a special crackdown (twice a month) during the early morning hours (01 a.m. to 4 p.m.), which mobilized a large-scale experience such as a police officer squad, until the end of December. From November, it is planned to strengthen the crackdown on drunk driving by using a new non-contact alcohol detector that was additionally supplied.

 

Cho Seong-ho, head of the security and transportation section of the Chungbuk Provincial Police Agency, recognized that drunk driving is a serious crime that threatens the lives of others as well as himself, and urged all citizens to join the campaign to eradicate drunk driving.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