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 ‘문화가 있는 날’ 온라인 행사 개최
기사입력  2020/10/27 [23:46]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군민들의 여가선용을 위한 다양한 공연을 마련해 눈길을 끌고 있다.

 

괴산문화예술회관에서는 27일 오후 6국악과 트로트가 만나다공연이 펼쳐졌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2020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으로 열린 이번 공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 인원을 150명으로 제한해 열렸고,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이날 공연에는 트로트 가수 김영임, 김용임, 고금성, 전영랑이 출연해 민요타령’, ‘약손등을 열창했고, 특히 국악과 트로트를 융합한 퓨전 장르의 쾌지나칭칭나네진도아리랑공연을 선보이며,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두 장르의 결합을 통한 한국적인 흥과 멋을 뽐내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군은 청년 중심의 공연 소비문화에서 소외된 중·장년층을 위한 여가선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28일 오후 130분부터는 괴산예총이 주관하는 제13회 괴산예술제 문화 공연이, 30일 오후 2시에는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괴산지회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군민화합마당이 모두 유기농엑스포광장에서 열린다.

 

13회 괴산예술제에서는 괴산청소년오케스트라, 괴산사랑밴드, 국악협회, 아소내, 통기타, 푸른내앙상블 등 관내 문화예술단체들이 한자리에 모여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군민화합마당 행사에서는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괴산지회의 가수분과와 연주분과 소속 회원들이 색소폰, 아코디언 연주와 노래, 댄스, 민요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을 보여줄 예정이다.

 

두 행사 모두 괴산군 유튜브에서 생중계 된다.

 

한편, 30일 오후 7시에는 괴산군 수산식품산업거점단지에서 드라이브인 영화 상영이 진행된다.

 

최신 코미디 영화인 오케이마담이 준비돼 코로나19로 인한 근심과 걱정을 날려버릴 전망이다.

 

괴산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괴산군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문화여가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이번 공연이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의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Goesan-gun, held an online event for “Day with Culture”

 

Goesan-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is attracting attention by preparing various performances for the leisure of the military people.

 

At 6 pm on the 27th at the Goesan Culture and Arts Center, a performance of “Korean traditional music meets trot” was held.

 

Hosted by the Federation of Korean Culture and Arts Centers,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n Culture and Arts Committee, this performance was held as part of the'Everywhere Cultural Sympathy Project with the Arts Center 2020' to prevent the spread of a novel coronavirus infection It was held by limiting the number of participants to 150, and it was broadcast live on YouTube.

 

Trot singers Kim Young-Im, Kim Yong-Im, Ko Geum-Sung, and Jeon Young-Rang appeared in the performance of the day and sang ‘Folk Song Taryeong’ and ‘Yakson’. Through the show, the audience was captivated by showing off Korean excitement and style through the combination of the two genres that Koreans love most.

 

The county announced that it planned this performance to provide leisure opportunities for middle and old people who are marginalized from the youth-centered performance consumption culture.

 

From 1:30 p.m. on the 28th, the 13th Goesan Arts Festival cultural performance organized by Goesan Art Festival will be held at 2 p.m. on the 30th. .

 

At the 13th Goesan Arts Festival, cultural and artistic groups in the hall such as Goesan Youth Orchestra, Goesan Love Band, Korean Traditional Music Association, Aso Nae, Tong Guitar, and Blue Nae Ensemble will gather together to decorate the stage.

 

At the Gunmin Harmony Event to overcome COVID-19, members of the singer and performance divisions of the Goesan Branch of the Korean Federation of Entertainment Artists will show various cultural and artistic performances such as saxophone, accordion performance, songs, dance, and folk songs.

 

Both events will be broadcast live on YouTube in Goesan-gun.

 

On the other hand, at 7 pm on the 30th, a drive-in movie will be screened at the seafood industry base complex in Goesan-gun.

 

The latest comedy movie, “Okay Madame,” is expected to blow away anxiety and worries from COVID-19.

 

An official from Goesan-gun said, "We will provide opportunities to enjoy cultural leisure so that the residents of Goesan-gun can enjoy various cultural benefits in the future. I hope this performance will be a relief for the body and mind tired from COVID-19.“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