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 군민이 안전한 정주여건 확보 주력
국제안전도시 공인사업 기본조사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진행
기사입력  2020/10/14 [17:0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14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괴산군 국제안전도시 공인사업 기본조사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제안전도시란 19899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린 1회 사고와 손상 예방학술대회에서 발표된 모든 인류는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누릴 권리를 가진다는 선언에 기초해 사회 구성원 모두가 지속적으로 안전해지기 위해 노력하는 도시를 일컫는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40개국 4백여 개 도시가 국제안전도시로 공인됐고, 국내에는 21개 도시가 지정돼 있다.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위한 사전준비를 위해 중원대학교 산학협력단(책임연구 이상열 교수)1차 용역을 진행 중인 괴산군은, 보고회에 앞서 이차영 괴산군수, 안미선 괴산군의원, 김한철 괴산경찰서장, 박영철 괴산증평교육지원청 교육장, 김선관 괴산소방서장, 경한호 대한노인회괴산군지회장, 엄성윤 괴산군어린이집연합회장 등 18명을 안전도시위원회 위원으로 위촉했다.

 

중간보고회에서는 지난해 11월부터 추진 중인 국제안전도시 공인 사업 기본조사연구용역의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군은 이번 용역을 통해 지난 2019년부터 추진 중인 5개년 계획을 차질 없이 진행하고 2023년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선포할 계획이다.

 

이상열 교수는 연구 용역을 진행하며 수집한 괴산군 기본통계자료를 통해 사망원인, 각종 사고발생 현황 분석을 완료했다이번 분석자료를 토대로 남은 기간 괴산군의 지역적 특성을 고려해 중장기 안전증진 프로그램과 사업지표 개발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이번 용역을 통해 괴산군의 지역적 특성이 반영된 군민 안전을 위한 정책과 프로그램, 각종 맞춤형 사업을 발굴할 것이라며 괴산군민 누구나 안전하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고 삶의 질 향상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Goesan-gun focuses on securing safe settlement conditions for military people

 

Interim briefing session for basic investigation and research service for international safe city certification project

 

On the 14th, Goesan-gun, Chungcheongbuk-do, announced that it held an interim briefing session for the basic investigation and research of the Goesan-gun International Safe City Authorized Project in the middle meeting room of the county office.

 

The International Safe City is based on the declaration that'all mankind has the right to a healthy and safe life' presented at the '1st Accident and Damage Prevention Conference' held in Stockholm, Sweden in September 1989. It refers to a city that strives to be safe.

 

Currently, more than 400 cities in 40 countries have been recognized as international safe cities worldwide, and 21 cities have been designated in Korea.

 

Goesan-gun, who is conducting the first service with Joongwon University's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Foundation (Professor Lee Sang-yeol), prior to the briefing session to prepare for the international safe city certification Eighteen members were appointed as members of the Safety City Committee, including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ffice of Support Administration, Goesan Fire Department Chief Kim Seon-gwan, Kyeong Han-ho, Chairman of Goesan County, Korea Senior Citizens' Association, and Goesan County Daycare Association President Eom Seong-yoon.

 

The interim briefing session reviewed the progress of the basic investigation and research service for the international safe city certification project, which has been underway since November last year.

 

Through this service, the military plans to proceed with the five-year plan, which has been underway since 2019, without a hitch, and to declare it as an international safe city in 2023.

 

Prof. Lee Sang-yeol said, “We have completed the analysis of the cause of death and the status of various accidents through the basic statistical data collected during the research service. We plan to develop indicators.”

 

Lee Cha-young, head of Goesan-gun said, “Through this service, we will discover policies and programs for the safety of the military and various customized projects that reflect the regional characteristics of Goesan-gun. I will try to improve the living conditions through quality improvement.”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