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생계비 지원
기사입력  2020/10/08 [21:37]   임창용 기자

▲ 음성군은 코로나19 사태로 경제적인 피해를 입은 저소득 위기가구에 긴급생계비를 지원한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음성군은 전국적인 코로나19 사태 발생으로 경제적인 피해를 입은 저소득 위기가구에 긴급생계비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가구소득이 25%이상 감소한 가구 또는 202월 이후 실직으로 구직(실업)급여를 받다가 종료된 가구이면서 기준중위소득 75%이하(4인 기준 3562000), 재산이 3억원 이하인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지원한다.

 

,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과 긴급복지(생계지원) 대상자와 같은 기존 복지제도나, 타 코로나19 피해사업대상자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 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장려금, 택시(법인/개인) 등 정부 제도로 지원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신청은 1012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 복지로에서 세대주만 신청이 가능하고, 현장 접수는 주민등록 주소지 읍·면 행정복합센터에서 1019일부터 30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신청 접수는 인터넷 접수 폭증 및 민원 혼잡을 피하기 위해 세대주의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월요일 16, 화요일 27, 수요일 38, 목요일 49, 금요일 50 5부제로 운영한다.

 

지급액은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간소하고 신속한 업무처리와 감염병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기 위해 가급적 비대면으로 긴급생계비 신청을 당부드린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저소득 위기가구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Eumseong-gun, emergency living expenses support for low-income and crisis households

 

Eumseong-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will provide emergency living expenses to low-income and crisis households who have suffered economic damage from the outbreak of COVID-19 nationwide.

 

Support targets are households whose household income has decreased by more than 25% due to COVID-19, or households that have ended after receiving a job search (unemployment) benefit due to unemployment after February 20, and have a standard median income of 75% or less (3562,000 won per 4 people), Support is provided for low-income households with assets of 300 million won or less.

 

However, existing welfare programs such as basic livelihood security (living salary) and emergency welfare (living support), emergency employment security support for other COVID-19 victims, new desired funds for small businesses, retry incentives for closed stores, taxis (corporations/individuals) ), etc., are excluded.

 

Applications can be made only to the head of household at the online welfare route from October 12 to 30, and on-site applications are accepted from October 19 to 30 at the Eup/Myeon Administrative Complex at the resident registration address.

 

In order to avoid a surge in online applications and crowded complaints, the application is operated in five subdivisions, including Monday 16, Tuesday 27, Wednesday 38, Thursday 49, and Friday 50 based on the end of the birth year of the head of household. .

 

The payment amount is 400,000 won for a single household, 600,000 won for a two-person household, 800,000 won for a three-person household, and 1 million won for a household of four or more.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gun, said, “In order to keep social distancing for simple and rapid business processing and infectious disease prevention, we ask you to apply for emergency living expenses as non-face-to-face as possible.” I will do my best to support it.”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