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추석 명절 이웃 나눔’이어져
문화동향기누리, 목행용탄동새마을협의회, 대소원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기사입력  2020/09/18 [19:49]   김병주 기자

▲ 지역곳곳 추석명절 이웃나눔(문화동향기누리·자총)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고향 방문 자제 운동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충주지역에서는 추석 명절을 맞아 더욱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에 대한 나눔과 배려가 이어지고 있다.

 

18일 문화동향기누리봉사회(회장 최명자)와 자유총연맹문화동분회(회장 이상열)는 문화동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송편과 한과를 전달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최명자 문화동향기누리봉사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한해였지만, 어느 해 보다도 상대적 소외감이 커지는 주변의 어려운 분들께 도움을 드리고 싶어 물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16일 목행용탄동새마을협의회(회장 윤관노, 심영규)는 어려운 이웃 30가구를 대상으로 130만 원 상당의 쌀과 엄정면 목계나루에서 재배하여 생산된 유채씨기름을 목행용탄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이번 나눔은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목행용탄동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과 감자를 수확해 얻은 수익금으로 마련했다.

 

윤관노 목행용탄동새마을협의회장은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소외된 이웃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해결해 드릴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을 살피면서 온정이 넘치는 목행용탄동이 되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대소원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원장 이순식)에서도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에게 입식테이블 10세트(140만원 상당)와 저소득 홀몸노인 30명에게 농협상품권 3만원(90만원 상당)을 각각 지원했다.

 

이순식 대소원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이날 나눔을 통해 코로19로 추석 명절을 쓸쓸하게 보내실 분들이 따뜻한 한가위를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