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 북부권 수해지역 현장 방문
단양 적성면・어상천면, 제천 봉양읍 응급복구 현장 방문
기사입력  2020/08/11 [21:52]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과 이의영(청주12) 부의장, 오영탁(단양) 부의장, 이상욱(청주11) 운영위원장, 허창원(청주4) 대변인, 박성원(제천1) 의원, 전원표(제천2) 의원은 11일 기습폭우로 피해를 입은 단양과 제천 수해 피해 지역 현장을 방문했다.

 

박 의장과 의원들은 먼저 단양군 적성면 상원곡리와 어상천면 방북리 현장에서 농경지와 농로 유실, 소교량 파손 등 피해 현장 상황을 보고 받고 수해복구 관계자를 격려했다.

 

 

또한, 둑 일부가 유실되어 붕괴우려가 있던 제천 산곡저수지 응급복구 현장과 봉양읍 구곡리 도로 유실 현장을 각각 방문해 현장을 꼼꼼히 살피고 실의에 빠진 주민들을 위로했다.

 

박 의장은 계속된 장마와 기습적 폭우로 많은 피해를 입은 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특히, 단양군 피해현황을 철저히 조사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되도록 의회 차원의 모든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국가 균형발전 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