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2020. 행안부 재난관리평가 대통령 표창
군 단위 유일 전국 최우수, 특별교부세 4억원 확보
기사입력  2020/06/26 [17:34]   김봉수 기자

▲ 증평군은 26일 행정안전부의 2020년 재난관리평가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군이 안전도시로 또 한 번 이름을 떨쳤다.

 

군은 26일 행정안전부의 2020(‘19년 실적) 재난관리평가에서 전국 최우수기관에 선정되며 대통령 표창과 함께 특별교부세 4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민선5기 군정 비전으로 행복최고 안전최고 살기좋은 증평을 기치로 내세우고 노력해 온 결과다.

 

이번 평가서 최우수에 오른 지자체는 총 6(전라북도, 서울 서초구, 대구 북구, 경기 이천시, 충북 증평군, 경북 영천시)으로 군 단위 지자체는 증평군이 유일하다.

 

군은 재난관리 조직·인력 확보,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 수립·추진, 어린이 등 취약계층 안전관리 강화, 안전신문고 활성화, 재난대비 훈련, 실제 재난 사고 대응, 재해구호 인프라 확보·관리 등 모든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최우수상을 거머쥐었다.

 

재난관리평가는 재난관리 역량과 기관별 책임행정 강화를 목표로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이뤄지고 있다.

 

올해는 전국 325(중앙부처 28, 공공기관 54, 지자체 243) 재난관리책임기관을 대상으로 2019년 재난관리 추진실적에 대해 평가했다.

 

군 관계자는 “5층 이하 전 가구 소방시설 설치사업, 증강현실기반 재난대응 통합훈련 시스템을 구축 등 재난안전 예방 및 대응역량 강화사업을 적극 추진해 더욱 안전한 도시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지역안전지수 전국 군 단위 3, 안전문화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등 각종 안전 관련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천시, 2020 제천국제음악영화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