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이상설기념관건립사업 추진 본격화
기사입력  2020/06/02 [21:42]   임창용 기자

▲ 진천군은 ‘이상설선생기념관 건립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은 이상설 기념관 설계 변경 전 조감도.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진천군이 그동안 답보상태에 있었던 이상설선생기념관 건립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2일 군에 따르면 지난 2016, 총 사업비 877,000만원(국비 30% 지방비 50% 자부담20%)을 투입해 진천읍 산척리 이상설 생가 인근에9,349규모의 기념관을 완공한다는 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하지만 사)이상설기념사업회에서 마련하기로 한 자부담액 175,400만원을 확보하지 못해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설계변경을 통해 총 사업비를 60억으로 내실있게 조정하고 자부담액도 조정했지만 기념사업회의 예산 확보 실패로 사업이 계속해서 답보상태에 머물러 있었다.

 

충북도민의 자부심과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위한 기념관 건립사업이 5년째 답보상태를 이어가자 진천군과 충청북도, 국가보훈처는 자부담 확보 방안 및 보조사업자 변경 등에 대해 수차례 논의를 진행해왔다.

 

이에 사)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는 자부담 확보부진 및 사업추진능력 부족의 책임을 인정했으며 지난 529일 국가보훈처의 승인으로 보조사업자가 진천문화원으로 최종 변경됐다.

 

그 동안 문제가 됐던 자부담금 문제도 지난달 송두산업단지개발()에서 기부한 6억원과 진천군민들의 성금 17천만 원 등으로 해결돼 사업 추진의 기반은 모두 마련된 상태다.

 

진천문화원에서는 이상설선생기념관 건립의 본격적인 추진을 위해 진천문화원 보재이상설선생기념관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해 6월 중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향후 사)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에서 총사업비 변경에 따른 설계변경서를 7월말까지 제출하면 오는 9월경 착공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장주식 진천문화원 보재 이상설선생기념관건립 추진위원장은 우리 군민의 염원인 보재 이상설선생 기념관 건립사업이 지난 5년간 여러 가지 문제로 사업추진이 지연돼 매우 안타까웠다국가보훈처가 보조사업자 변경승인을 결정한 만큼 명망 있고 신뢰받는 추진위원회 위원들과 함께 기념관 건립 완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천시, 2020 제천국제음악영화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