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학생 통학로 차도와 연차적 분리 추진
기사입력  2020/03/26 [09:22]   임창용 기자

 

▲ 충북교육청은 2022년까지 학교 내 보・차도 분리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충북상업정보고 정문 보・차도 분리후 모습.  © 임창용 기자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은 학교 내 출입 차량과 학생들의 동선이 겹치는 위험한 보차도 미분리 학교를 전수 조사해 3개년에 걸쳐 보·차도 분리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학교 내 보차도 분리 사업은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굣길이 교실까지 단절 없이 연결되도록 하는 사업이다.

 

차량과 학생 간 동선 분리, 주차구역과 겹치는 학생 보행로 및 주차장 개선 등을 하는 사업으로, 해당 사업과 연계해 안전시설인 과속방지턱, 진입부 교차로 폭 축소 등 속도저감시설도 설치해 보행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추진 시행한다.

 

20203월 현재 총 501교 중 보·차도 분리교는 333(66.5%), 미분리교는 168(33.5%) 이다.

 

비분리교 168교 중 전교생 통학버스 이용, 통폐합 대상, 공간협소 등 18교를 제외한 150교는 총 69억 원을 들여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시행한다.

 

공간협소로 보·차도 분리가 어려운 학교는 인접 토지 매입 등 추후 해소 방안을 강구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학생 수가 많은 학교, 주 통학로 보·차도 분리가 안 된 학교, 일부 보·차도가 안 된 학교 등을 감안해 2020년에는 50, 202160, 22240교 등 총 150교의 학교를 선정해 추진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내 보·차도 분리를 통해 등·학교 및 놀이시간 교통사고 위험을 사전에 제거하여 학생안전 확보 및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4.15총선]후보 인물탐구-청주 흥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