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코로나19 여파 디지털 교과서 이용 4.5배 증가
감염병 확산 방지 위해 디지털 교과서・교과서PDF 활용 권장
기사입력  2020/03/23 [07:17]   임창용 기자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김병우 교육감)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휴업으로 같은 기간 대비 2019년보다 2020년의 디지털 교과서 사이트 접속현황이 4.5배 늘었다고 밝혔다.

 

충북교육청이 밝힌 디지털 교과서 사이트 접속현황에 따르면, 일반적인 개학 이후 시기인 32일부터 319일까지 3주 동안의 접속횟수는 2019년에는 5,246회였으며, 2020년은 4.5배 늘은 총 23,829회였다.

 

같은 기간 학생들의 접속 횟수를 살펴보면, 초등학생은 10,427, 중학생 6,178회 고등학생이 1,467회로 나타났다.

 

이를 도내 학교급별 전체 학생 대비 접속 횟수로 비교하면 중학생 전체 40,839명이 6,178회를 접속하여 가장 많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디지털 교과서 사이트 접속 횟수가 대폭 늘어난 것은 교과서를 배부받지 못한 학생학부모들에게 일선 학교를 통해 디지털교과서 웹뷰어를 활용한 교과서PDF 파일 내려받기를 위한 승인코드 일괄 발송하는 등의 홍보 활동이 효과를 본 것으로 보인다.

 

충북교육청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학교의 교과서 배부가 아닌 비대면 방식인 온라인상의 디지털 교과서/ 교과서PDF 파일 활용 적극 권장하고 있다.

 

도내 몇몇 학교들의 경우 휴업 기간이 장기화되면서 교과서를 배부 받지 못해 학생과 학부모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택배, 대면 최소화를 위한 드라이브-스루 방식의 교과서 배부를 하고 있다.

 

충북교육청은 학교 자치의 측면에서 자발적인 교과서 배부 서비스를 막고 있지 않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서라도 디지털 교과서/ 교과서PDF 활용을 권장하고 있다.

 

도교육청 담당자는 장기화되는 휴업에 교과서를 배부받지 못한 학생들과 학부모님들의 교육공백에 대한 불안감이 큰 것으로 알고 있다, “불안감을 완전히 해소하기는 어렵겠지만, 온라인으로 제공되는 교과서 활용을 통해 조금이나마 그 불안감이 감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디지털 교과서는 초등학교 3학년~중학교 3학년 초중학교 사회/과학/영어, 고등학교 영어교과에 대한 서비스를 실시중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4.15총선]후보 인물탐구-청주 흥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