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민선7기 공약사업 추진상황 점검
73개 공약 중 22개 사업 조기 완료, 이행율은 60%
기사입력  2020/02/10 [16:10]   임창용 기자

▲ 영동군은 10일 군청 상황실에서 민선7기 공약사업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민들의 바람과 믿음이 하나하나 실현돼 가고 있다.

 

군은 10일 군청 상황실에서, 지난 16개월여간의 민선7기 공약사업 추진상황을 점검하며 지역발전과 군민행복을 재설계했다.

 

박세복 군수 주재로 담당 부서장들이 모여, 투자계획대비 예산확보실적, 그동안 추진실적과 향후계획, 문제점 등을 논의했다.

 

군은 육아·청소년, 농업·산업경제, 문화·체육·관광지역 개발, 사회복지, 군정혁신의 5대 분야 73개 공약을 군정 전분야에서 세심하게 추진중이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사업별 진행 경과의 면밀한 분석을 통해 주민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 전략적인 목표 달성 방안들이 검토됐다.

 

2월 현재 전체 이행율은 60%, 73개 공약 중 22개 사업을 조기 완료했고, 나머지 51개 사업도 정상추진 되는 등 대부분 순항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2개 완료된 사업은 출산·보육담당부서 신설, 어린이집, 아동센터 공기청정기 설치, 마을 안전용 CCTV 설치 확대, 영동병원 내 안과 신설 등이다.

 

또한, 영동문화원 신축 이전,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립, 산단형 행복주택 200호 조기공급, 농업인 안전재해보험 확대, 다담길 정비사업 조기 완공, 농업기계 임대 및 순회 수리 확대 운영, 레인보우 힐링타운 2021년 완공 등 51개 사업도 연도별 추진계획에 따라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고됐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군정혁신 분야는 대부분 완료하여 깨끗하고 공정한 공직문화 조성과 구민과의 소통 강화를 이뤘다.

 

또한, 군민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육아·청소년 분야와 사회복지분야는 속도감 있는 추진으로 각각 72%81%를 달성하여 실질적인 군민 체감의 공약을 이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탄탄히 정비된 군정체제와 국도비 예산 사상 최고액 확보에 힙 입어, 추진지연 및 미착수 사업 없이 정상적으로 추진돼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또한, 5,864억원 규모의 공약사업 계획 예산 대비 59%3,454억원을 확보하며, 탄탄한 추진 기반을 마련해 놨다.

 

군은 전국 제일의 농업군 영동’, ‘청정 관광브랜드 일번지 영동’, ‘일등 자치단체 영동3대 목표 아래, 체계적인 공약사업을 추진해 군민행복을 이끌고 지역 발전의 기틀을 다진다는 구상이다.

 

군은 군민 요구와 믿음에 응답해 분기별 추진상황을 면밀히 점검해 사업 실행 역량을 강화하고, 홈페이지 등에 공개해 군민과의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박세복 군수는 군민과의 소중한 약속인 공약 이행을 위해, 군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아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라며, “군민 소통과 참여를 바탕으로 모든 공약사업을 차질없이 수행해 반드시 임기 내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세복 군수는 ‘2018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 선거공보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할 정도로 지역특색을 반영한 짜임새있는 공약을 구성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음성군, 2020. 청결고추 직거래장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