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의회 경제환경위, 신종 코로나 확산에 따른 간담회
지역경제 파급효과 및 대응대책 점검
기사입력  2020/02/09 [07:56]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청주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위원장 김태수)는 지난 7일 경제환경위원회 회의실에서 한상태 재정경제국장을 비롯한 재정경제국 관련 부서장들과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간담회를 개최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지난 해 12월 중국 우한시에서 최초 발병을 시작으로 27일 오전 현재 전 세계 28개국에 확진자 30,813, 사망자 634(취사율 2.06%)을 기록하고 있으며, 국내 확진자도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24명에 달하는 등 기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이 날 간담회는 재정경제국장의 보고와 부서장들과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되었고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현황, 시의 대응대책 추진현황, 지역경제에의 파급효과, 자매결연 도시인 우한시 교류 및 해외통상사무소 대응대책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김태수 경제환경위원장은 정부의 대응과 긴밀히 연계하여 영세 상인, 관내 중소기업 등의 피해조사를 실시하고, 지역경제에의 파급효과를 최소화 시킬 수 있도록 능동적이고 적극적인 선제조치 방안을 마련하여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충주시 코로나 확진자 현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