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청소년문화의 집, 송산리 복합커뮤니티에 설립
증평군립도서관・김득신 문학관과 연계한 교육・문화 복합공간으로 조
기사입력  2020/01/13 [17:35]   김봉수 기자

▲ 증평군이 증평읍 송산리 복합커뮤니티 시설용지에 청소년문화의 집을 조성한다. 사진은 조감도.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군이 증평읍 송산리 복합커뮤니티 시설용지에 53억 원을 들여 청소년문화의 집을 조성한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실시설계용역 중으로 올 3월 착공, 내년도 5월 준공을 목표로 하며, 청소년문화의 집은 연면적 1685에 지하 1, 지상 3층 규모다지하 1층에는 창고·기계실, 지상 1층에는 사무실·보존서고·강당이 들어선다.

 

지상 2층은 영상스튜디오·노래연습장·밴드연습실·동아리실, 지상 3층은 댄스연습실, 영화감상실, 탁구장 등 청소년들의 활기차고 다양한 문화를 다목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문화 인큐베이터 공간으로 꾸민다.

 

군은 청소년 문화의 집과 증평군립도서관, 김득신 문학관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남녀노소 모두의 교육·문화 수요를 한 자리에서 충족한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이 일대 16000의 복합커뮤니티시설용지를 5년 간 109억 원을 들여 분할 매입했다.

 

2018년에는 관련 부서(주민복지실, 재무과, 미래전략과, 문화체육과)문화시설 연계성 강화를 위한 협업행정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또 세 곳을 다리로 이어 자유롭게 오갈 수 있도록 한다.

 

군 관계자는 청소년 문화의 집이 청소년들의 창의적인 활동을 이끌어내고 건전한 청소년 육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동군, 2020년 군정설명 및 주민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