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행복주택 ‘진천다움’ 청약률 108% 달성
기사입력  2020/01/08 [13:00]   김봉수 기자

 

▲ 진천군이 지난해 12월 16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 생거진천형 행복주택 ‘진천다움’이 청약률 108%를 달성했다. 사진은 진천군 1호 행복주택 진천다움 조감도.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진천군이 첫 임대 모집을 진행한 생거진천형 행복주택 진천다움이 청약률 108%를 달성하며 진천의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하고 있다.

 

8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1216일부터 23일까지 8일간(우선공급분은 12월 말까지 16일간) 진행한 생거진전형 행복주택 진천다움의 입주 모집 결과 총 450세대 모집에 대해 487건이 접수됐다.

 

이는 청주시, 충주시와 같은 인접 지자체에서 같은해 진행한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결과가 70%대 청약률에 머무른 것과는 확연한 차이를 나타냈으며 그만큼 진천에 정착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음을 보여 주고 있다.

 

진천군은 최근 4년간 62천억 원의 투자유치 달성과 더불어 우량기업을 다수 입지시키고 양질의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하며 경제활동인구 5만 이상의 72개 시군 중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에 있어 선두를 달리고 있다.

 

하지만 증가하는 일자리만큼 진천으로 출퇴근을 하는 외지 근로자숫자도 19,000여명에 달하고 있어 이들을 지역 인구로 유입시키기 위해 군 차원의 다양한 정주여건 개선 노력을 펼쳐왔다.

 

교육, 문화, 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주 인프라 개선을 위해 노력 중이지만 군은 무엇보다 지역 정착에 기본이 되는 주택 공급에 심혈을 기울였다.

 

군은 진천, 문백, 이월, 광혜원 일원에 1,660세대의 LH 행복주택 공급과 더불어 2,700세대의 성석미니신도시 사업, 2,500세대의 교성지구 개발 사업 등 총 8,000세대가 넘는 공공민간 공동주택 공급을 체계적으로 추진 중에 있다.

 

그 첫 신호탄이 된 진천읍 행복주택 진천다움의 성공적인 입주 모집 결과는 현재 진행 중인 다른 공동주택 사업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인구증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에 입주자 모집을 완료한 진천읍 행복주택은 LH청약센터를 통해 오는 32716:00시 이후 당첨자를 확인할 수 있으며 미계약 잔여세대 등에 대한 추가모집은 4월말에 진행할 계획이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우리 군에서 심혈을 기울여 추진 중인 주택공급 정책의 첫 결과물인 진천읍 행복주택이 사람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어 기쁘게 생각한다앞으로 계획 중인 도시개발 사업을 힘있게 추진함과 더불어 진천에 정착을 결심한 사람들의 기대에 걸맞는 다양한 정주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동군, 2020년 군정설명 및 주민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