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명전바이오(주), 친환경농자재 수출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0/01/06 [18:11]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도는 6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에피오피아 주재 이코스 스틸()과 수용성 규산염을 생산하는 명전바이오()가 친환경농자재 수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에는 이코스 스틸이 명전바이오에서 생산하는 수용성규산염을 월 100(연간 1,200) 수입하여 현지에서 액상제품을 생산·판매하고, 명전바이오는 액상제품 생산라인 설치와 2~3년 후 현지에서 원료자원을 개발하여 수용성규산염 생산이 가능하도록 기술지원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에티오피아 농업발전을 위한 컨설팅 지원도 협약하였다.

 

양해각서 체결에 앞서 명전바이오 본사에 쉬페로 시구테(Shiferaw shigute) 주한 에티오피아대사와 에티오피아 이코스 스틸 추창호 회장 등 9명이 방문하였다.

 

이들은 지난해 12월에 이어 두 번째 방문하는 것으로 1차 방문에서 명전바이오가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개발한 수용성규산염(SiO3)을 자국 농업에 활용하기 위해 직접 본사를 찾아 제품을 확인하였고, 이번에는 실질적인 협력관계를 수립하고자 양해각서 체결을 위해 방문하였다고 밝혔다.

 

명전바이오는 수용성규산염(SiO3)으로 친환경농업을 선도하고 있는 기술혁신 중소기업으로 독자적 브랜드인 시스타 <Si(규소)+Star()>’로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명전바이오는 이미 동남아시아 베트남, 인도네시아에도 진출하였고 중국에는 수년전부터 수출하고 있어 명실 공히 특허제품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미국·독일·일본에 이어 세계 4번째 그리고 국내에서는 최초로 수용성 규산염을 개발 특허 획득에 성공하여 독보적인 농업용 제품 제조업체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일반인에게는 다소 생소한 수용성규산염(SiO3)은 농업용·수처리용·축산용·화장용품 등 다양한 분야에 고루 쓰이고 있는 물질로 명전바이오만의 독자적인 열처리 이온화 기술이 적용돼 만들어진 액상 수용성규산염은 순도 99.9% 흡수율 100%를 자랑한다. 덕분에 어떠한 농약과 혼용해도 엉기거나 약해가 없어 엽면 살포와 항공방제 시에도 문제가 발생하지 않아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다.

 

특히, ·과수·과채류·엽채류·근채류 등 모든 농작물에 사용이 가능해 농업계의 만능엔터테이너라 불릴 정도로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지고 있어 이번 에티오피아와의 수출 양해각서 성사로 아프리카 시장 진출에 급물살을 탈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도 맹경재 경제통상국장은 앞으로도 도내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적극 지원을 위해 86개 세부 시책(72억원)을 마련하는 등 금년도 235억불 수출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천시, 2020 제천국제음악영화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