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신품종 포도 ‘충랑’ 홍콩 수출
기사입력  2019/09/30 [17:17]   임창용 기자

▲ 옥천군의 신품종 포도‘충랑’이 홍콩 수출길에 나섰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대청호반의 청정지역인 옥천군에서 친환경적으로 생산한 신품종 포도충랑이 홍콩 시장 공략에 나섰다.

 

옥천군은 청성·청산지역의 포도수출협의회(대표 홍순중)충랑포도 0.53톤을 홍콩에 시범수출 하고, 추가 수출은 홍콩현지의 반응에 따라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충랑포도는 충북농업기술원에서 육성한 국내육성품종으로 옥천에는 2017 ~ 2018년에 걸쳐 20농가(4ha)에 시범사업으로 보급되었고, 올해 3년차를 맞이했다.

 

옥천군 관계자는 "충랑은 포도알 떨어짐이 적어 수출에 유리한 품종으로 씨가 없고 당도가 높으며 기존의 캠벨얼리향을 가지고 있어 유망한 소비자 선호형 품종"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지난 8년간 포도 부문 국가브랜드 대상을 수상한 옥천 포도는 청정지역인 뉴질랜드에 2012년부터 올해까지 8년 연속 수출하고 있고, 올해도 뉴질랜드, 베트남 등에 13.5톤의 포도를 수출하는 등 포도 명산지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23회 단양온달문화축제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