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성열 증평군수, 태풍 피해농가 일손돕기 봉사
태풍 피해 복구에 모든 행정력 동원
기사입력  2019/09/10 [17:49]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군이 지난 7~8일 지역을 관통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한 피해 복구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태풍은 최대 풍속 50m/s이상의 강풍을 동반해 낙과 피해 등을 일으켰다.

 

이에, 홍성열 증평군수는 8일부터 지역 내 피해 농가를 돌며 피해 상황을 살피고 피해 복구에 만전을 기울일 것을 지시했다.

 

10일에는 군 공직자, 민간 자원봉사자 50여 명을 이끌고 낙과 피해를 입은 증평읍 연탄리의 사과농장을 찾아 일손봉사를 실시했다.

 

이들은 0.3ha의 사과 밭에서 떨어진 사과를 수거하고 지주대를 세우는 등 피해 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군 차원에서도 피해 상황 파악 및 복구에 힘쓰고 있다.

 

증평읍 미암리 등 4곳에 전도된 가로수 및 임목에 대한 조치도 마친 상태다.

 

홍 군수는 명절을 앞두고 태풍피해를 입은 농가의 시름이 깊다피해복구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송기섭 진천군수, 6개 분야 지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