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태풍 '링링' 비상대책회의 개최
기사입력  2019/09/06 [13:44]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는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강풍과 폭우가 예상됨에 따라 피해예방을 위한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이날 비상대책회의에서 13개 협업부서의 대처상황을 보고 받고 철저한 주의와 현장점검 및 예방활동 등을 지시했다.

▲ 충주시 태풍 '링링' 비상대책회의
 
조 시장은 "옥외시설물, 공사 현장 구조물 붕괴 및 침수 등 강풍을 동반한 폭우로 큰 피해가 우려된다"며 철저한 주의를 당부하고 "실과소장 읍면동 지역전담제, 주·야간 비상근무를 통해 재난상황 접수 및 긴급시설 복구 대응체계를 구축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상황에 따라 읍면동에서도 별도 대책반을 조직해 재난에 신속히 대처하고 침수지역의 현장대기 및 강풍에 취약한 시설물 등을 단단히 결속, 만반의 태세를 갖춰야한다"고 강조했다.
 
시는 태풍진행상황에 따라 재난대책본부(본부장 조길형 시장)를 태풍 소멸 시까지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조길형 시장은 지난 5일 태풍 링링에 대비해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동량대교 공사현장 및 중원산단 폭발‧화재관련 응급복구 현장, 수확기를 앞둔 과수농가 등을 방문,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송기섭 진천군수, 6개 분야 지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