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도안면 화성 6리, 2019.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지정
기사입력  2019/08/13 [18:24]   임창용 기자
▲ 증평군 도안면 화성6리 남촌마을이 ‘2019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에 선정됐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증평군 도안면 화성6리 남촌마을이 산림청 주관 ‘2019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에 선정됐다.

 

13일 도안면 화성 6리 마을회관에서 열린 녹색마을 현판식에는 홍성열 증평군수를 비롯해 장천배 군의장과 마을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은 산림 인접지에서 일체의 소각행위를 하지 않겠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서약에 적극 동참하는 마을로 2014년 처음 도입됐다.

 

▲ 사진은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현판식 모습.     © 임창용 기자


화성 6리는 마을 주민모두가 농산폐기물 소각 금지 및 불법쓰레기 수거, 마을 방송을 통한 자발적인 산불예방 등에 앞장선 결과 올해 단 한 건의 산불도 발생하지 않았다.

 

군 관계자는 주민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산불예방에 더욱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예정이라며, “하반기에도 많은 마을이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청권교육감정책협의회, 2019년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