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일본군 위안부 소재 ‘꽃신’ 뮤지컬 특별공연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기사입력  2019/08/12 [20:09]   임창용 기자
▲ 영동군은 오는 14일 오후 3시 영동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뮤지컬 ‘꽃신’을 공연한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은 오는 14일 오후 3시 영동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뮤지컬 꽃신을 공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의 일환으로 영동군이 유치해 군민들에게 선보인다.

 

일본군 위안부의 참상과 문제를 춤과 노래 그리고 연기가 어우러진 뮤지컬을 통해 바로 알리고 국민적 공감대 형성 및 위안부피해자들의 아픔을 함께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뮤지컬 꽃신은 일제강점기의 역사적 수모 속에 묻혀있는 '위안부'라는 아픈 사건을 소재로 만들어진 작품으로, 나라가 힘이 없어 지켜주지 못했던 소녀들의 가슴시리고 슬픈 이야기를 그려냈다.

 

 

또한, 탄탄한 드라마와 깊이 있는 작품세계를 통해 가슴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사회적 공감대형성과 현대의 여성 인권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연시간은 100분으로 관람료는 무료이다.

 

13세 이상 영동군민이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충주시, 지역대표 농산물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