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식생활' 욕구조사 실시
기사입력  2019/07/15 [09:59]   최윤해 기자

경제활동상태 조사 91% 무직.. 경제적 어려움 겪고 있어

 

【브레이크뉴스 충북】최윤해 기자=단양군(군수 류한우)이 맞춤형 식생활 욕구조사를 실시했다.

 

15일 군에 따르면 이번 조사는 관내 운영 중인 여러 유형의 지역주민 식사배달사업을 체계화하고 서비스 대상자의 욕구를 반영하기 위해 실시됐다.

 

▲ 단양 식사배달서비스 제공기관 간담회     © 단양군청 제공

 

군은 지난 6월 10일부터 25일까지 20일 동안 식사배달사업 서비스 대상자 422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했다.

 

군은 정확한 조사를 위해 단양군새마을부녀회 회원 141명을 조사원으로 선정하고 서비스 수혜자 명부를 전달, 설문지 작성 및 의견수렴을 실시했다.

 

조사 결과 가구 특성부문에서는 경제활동상태를 묻는 질문에 대상자의 91%인 331명이 무직으로 대부분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집에서 삼시세끼를 해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사배달서비스 설문 부문에서는 배달서비스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 대상자의 75%인 275명이 서비스에 전반적으로 만족하고 있었다.

 

이어 약 8%인 불만족 대상자 27명에 대해서는 대상자별로 못 먹는 음식은 식재료별 반영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식사배달서비스에 바라는 점으로 반찬량 증가와 지속적 지원은 전체적으로 공통된 의견였고 치아가 부실한 대상자들을 위해 부드러운 음식 제공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욕구조사 결과 정보공유 및 설문결과 반영을 위해 관내 식사배달서비스 제공기관 11곳의 책임자와 간담회를 지난 11일 실시했으며 욕구조사결과 공동 활용을 논의했다.

 

군 관계자는 "식사배달의 중복 수혜를 방지하고 주민이 만족할 수 있는 식사 제공이 이번 조사의 취지"라며 "향후 식사배달서비스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지역주민 만족도가 향상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충주복숭아, 전국 소비자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