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연말까지 학생 대상 생존수영 실기교육 진행
7만2천800명 학생 생존수영 교육 추진
기사입력  2019/07/04 [13:03]   임창용 기자

 

▲ 충북교육청이 올해 연말까지 수영(생존) 실기교육을 완료한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교육청이 올해 연말까지 수영(생존) 실기교육 대상 학생 72800명의 교육을 완료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도내 초등학교 259, 특수학교 9교를 대상으로 수영(생존) 실기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6월말 51214명이 수영실기 교육에 참여했으며 연말까지 21586명이 교육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올해 생존수영 실시교육 대상인 특수학교와 초등학교 2학년~6학년 72800명이 교육을 완료하게 된다.

 

도교육청은 수영(생존) 실기교육을 위해 지난 3월 총 36억 원을 편성했으며 교육부가 18억 원, 도교육청이 18억 원을 분담했다.

 

도교육청은 수상 위기상황 발생 시 자신의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울 수 있는 실기 위주의 교육을 추진한다.

 

학생들은 전문 강사의 교육을 통해, ‘엎드려 떠있기’, ‘누워 떠있기’, ‘주변사물을 활용한 구조법등 수중에서의 위기 상황별 생존 수영법을 중점적으로 배우게 된다.

 

또한 수영장 시설 확보를 위해 지자체와의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지역 수영시설 우선 사용 할 수 있도록 하며, 수영시설이 부족한 지역에 이동식 수영장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도교육청은 지난해 도내 초등학교 10개교에서 이동식 수영장을 시범적으로 운영했으나, 올해는 4개교가 추가된 총 14개교(초등학교 9, 특수학교 5)에서 시범운영 중에 있다.

 

수영(생존)실기 지도 역량을 높이기 위한 교원대상 연수도 추진한다.

 

교육이 끝난 후에는 학생, 학부모에게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여 추진 사항에 대해 점검하고, 프로그램을 개선하도록 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수영실기교육으로 학생들이 물에 대한 적응력을 높이고 비상 시 자기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실질적인 교육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23회 단양온달문화축제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