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공공 하수도시설 확충사업 적극 추진
금강 상류 수질개선, 군민생활 편의 증진위해 656억원 투입
기사입력  2019/06/07 [12:33]   임창용 기자
▲ 영동군이 올해 영동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과 영동읍 차집관로정비사업 등에 총 12개사업에 655억97백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군민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과 하천 수질개선을 위해 하수도시설 확충사업에 박차를 가해 눈길을 끌고 있다.

 

10일 군에 따르면, 영동군은 영동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과 영동읍 차집관로정비사업 등 올해 하수도시설 설치사업의 일환으로 총 12개사업에 65597백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도시의 맑고 깨끗한 환경 정비를 기능을 원활히 수행하기 위해서는 친환경적이고 현대적인하수처리시설 구축은 필수 조건이기에, 군은 이 사업에 남다른 공을 들이고 있다.

 

먼저, 군은 민선6,7기 역점사업으로 추진중인 힐링관광지 조성과 영동읍다세대 주택 신축으로 인한 하수발생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16766백만원을 투입해 영동공공하수처리시설 용량을 기존 일일 10,000톤에서 13,500톤으로 증설 사업을 추진한다.

 

또한, 신규사업으로 영동읍 예전리 외 5개소 마을에 12.79km를 정비에 8585백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사업을 추진하며, 현재 충청북도에 하수도설치사업 인가 신청 진행중에 있다. 영동읍 계산리, 설계리, 회동리 등 노후관로 7.422km를 정비하는 영동읍 차집관로정비사업에 12545백만원이 투입돼 정비공사가 한창이다.

  

이와 함께 영동읍 오정,회동,양정,부용지구 4.127km구간 하수관로정비사업에 3318백만원, 영동읍 부용,매천지구 2.65km구간 하수관로정비사업에 2597백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차질없이 진행중에 있다. 또한, 학산면 모리 외 6개소에 대한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을 설치(385/, 관로 18.78km) 사업도 2020년 준공을 목표로 21786백만원이 투입돼 원활히 추진되고 있다고 군은 설명했다

군은 탄탄히 닦은 기반 아래 모든 군민이 쾌적한 생활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종합하수처리의 선제적 대응과 체계적 관리에 집중할 방침이다.

 

군은 굵직굵직한 사업이 마무리되는 내후년 이후에는 군민들의 정주여건 개선은 물론, 삶의 질이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동시에 매년 강화되는 국내외 환경기준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도시 성장에 발맞춰 선진 하수처리시스템 확장 여건을 최대한 반영하기로 했다.

 

신승철 환경과장은 “5만여 군민의 쾌적한 생활환경과 대청호의 젖줄인 금강 상류 수질 개선을 위해 하수도시설 확충사업이 기간내 완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지역특성에 맞는 하수도 확충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했다한편, 영동군은 환경부에서 실시한 공공하수도 운영실태 평가에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우수기관으로 4년 연속 선정되는 등 전국 최고 수준의 공공하수도 운영능력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 증평들노래축제 개막식 개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