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의회 농업정책위, 쌀 재배용 우렁이 양식장 방문
기사입력  2019/05/24 [16:41]   김봉수 기자

 

▲ 청주시의회 농업정책위원회 의원들은 24일 친환경 농가에 보급할 친환경 왕우렁이 양식장을 방문했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청주시의회 농업정책위원회(위원장 이우균) 의원들은 24일 청원구 오창읍 괴정리에 위치한 친환경 왕우렁이 양식장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모내기철이 다가옴에 따라 친환경 농가에 보급할 우렁이 지원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기 위함이다.

 

농업정책위원회 위원들이 방문한 오창 왕우렁이 양식장은 200828천만 여원을 들여 준공된 시설로 14,910의 시설하우스 내에 왕우렁이를 양식하여 청원생명쌀을 비롯한 관내 친환경 쌀 재배농가에 왕우렁이를 공급하고 있다.

 

청주시는 이 밖에도 내수, 남일, 강내, 현도 등 총 5개소의 양식장에서 연간 288톤의 왕우렁이를 공급하고 있다.

 

왕우렁이 농법은 왕우렁이가 제초제를 대신하여 물 속 잡초를 제거해 벼 재배의 대표적인 친환경농법으로 각광받으며 경영비 절감 등 농가의 소득증대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청주시의 대표적인 농산물브랜드인 청원생명쌀은 왕우렁이 농법을 활용해 2007년부터 2018년까지 12년 연속으로 대한민국 로하스(LOHAS) 인증을 받는 쾌거를 이뤘다.

 

이우균 농업정책위원장은 요즘은 친환경농법이 소비자의 중요한 선택기준이 되고 있는 만큼 왕우렁이를 활용한 친환경 쌀 재배를 통해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고품질 쌀을 생산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청주시에서는 친환경 우렁이종패를 ha60kg으로 공급하며 친환경, GAP 및 청원생명쌀 계약재배농가의 경우 100% 보조, 일반농가에는 70% 보조로 청주시 관내 2,330농가(2,772ha)166톤을 공급할 예정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하늘작' 충주복숭아, 전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