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덕산면, 행안부 읍승격 확정
기사입력  2019/05/14 [17:46]   김봉수 기자
▲ 사진은 읍승격을 알리는 청사 현수막.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최근 주민등록인구 8만명을 돌파하며 상주인구 9만명 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는 진천군이 충북혁신도시가 위치해 있는 덕산면 읍승격이 확정되며 연이은 겹경사를 맞고 있다.

 

군은 행정안전부의 덕산면 읍설치승인이 확정됨에 따라 25면의 행정체제를 갖추게 됐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군은 지난해 11월 덕산면의 인구가 2만명을 돌파함에 따라 기본계획 수립, 주민의견 수렴, 현황조사서 작성, 군의회 협의 등을 추진하면서 충청북도를 통해 행정안전부에 읍설치 건의서를 제출하는 등 늘어나는 행정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주민들에게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조기 읍승격을 위한 행정절차를 발 빠르게 추진해왔다.

 

지방자치법상 '' 설치 요건은 인구 2만명 이상이며, 대통령령으로 정한 세부조건은 '시가지를 구성하는 지역의 인구비율이 전체인구의 40% 이상', '상업·공업 등 기타 도시적 산업에 종사하는 가구비율이 전체가구의 40% 이상'을 근거로 한다.

 

덕산면은 4월말 현재 인구 23,164, 시가지 구성 인구비율과 도시산업 종사자 가구비율이 각각 80.3%, 82.6%를 나타내 법령이 정한 읍설치 요건을 여유 있게 충족하고 있으며, 앞서 지난달 19일 실시된 행정안전부 관계자들의 현지실사를 통해 이 같은 지역요건에 대한 현황 확인이 진행된 후 이번 읍승격 승인으로 이어졌다.

 

덕산면의 인구는 지난 201511일 당시 5,770명에 머물렀었으나 14일 현재 23,237명에 이르는 등 약 4년 만에 4배가 넘는 인구가 증가했다.

 

이는 충북혁신도시 조성에 따른 대규모 공동주택 공급과 최근 3년간 대규모 투자유치에 따른 신척산수송두산업단지 100% 분양 달성 등 주택정책을 비롯한 일자리 창출, 주민 정주여건 개선 등이 인구증가 효과를 이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군은 현재 읍승격이 확정됨에 따라 오는 71일 공식 승격을 목표로 자치법규 제정, 각종 공부 및 대장정비, 도로 및 시설물 등 안내표지판 정비 등의 후속 절차에 돌입했다.

 

아울러 군은 덕산읍 승격에 맞춰 주민들의 축하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해 대규모 행사를 준비 중에 있다.

 

오는 628일부터 승격 당일인 71일까지 덕산읍 개청 기념식을 비롯해 가요프로그램 공개방송, 힐링콘서트, 문화공연, 교향악단 초청공연, 덕산읍 발전 미래포럼, 공공기관 개방의 날 행사, 덕산 꿀수박 시식회 등 다양한 주민참여 행사를 추진한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덕산읍 승격은 지금까지 관내 기업, 공공기관, 지역주민 등의 지혜와 노력으로 이룬 값진 결과라며 덕산읍이 속한 충북혁신도시를 정부의 국가균형발전 정책 속에 대한민국 중부권 발전을 이끄는 성장 거점으로 도약시킬 수 있도록 9만 군민들과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1회 단양 소백산 전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