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덕중 재경동문회, 재학생 초청 행사
전교생 서울 역사문화진로체험
기사입력  2019/05/10 [06:09]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보은군이 품은 명산 구병산 봉우리를 정면으로 바라보고 위치한 보덕중학교(교장 김신회). 65년 전통의 이 학교 재학생들은 매년 5월이면 동문 선배들이 마련하는 한 행사를 기다리면서 마음이 들뜬다.

 

올해도 전교생 38명은 지난 9일 재경동문회(회장 황인학)의 초청으로 서울에서 역사문화진로 체험학습을 갖고 보덕인으로서의 자긍심과 선후배간의 끈끈한 정을 재확인했다.

 

이날 재경동문회에서 마련한 버스로 서울 잠실에 도착한 재학생들은 직업체험 테마파크인 키자니아에 입장해 소방관, 승무원, 패션모델 등 다양한 90여 개의 직업체험 가운데서 각자 미래에 희망하는 몇 가지 직업들을 선택해 체험을 했다.

 

이후 문화예술의 거리로 일컫는 종로구 대학로로 옮겨 별미로 소문난 왕돈까스로 점심식사를 하고 미술관 관람 및 낙산공원 등 옛 성곽에 올라 서울 경치를 조망하는 자유 시간을 가졌다.

 

이 역사문화진로체험은 지난 2008년 보덕중 재경동문회에서 도시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체험 경험이 부족한 미래 진로탐색 기회를 모교 후배들에게 제공하는 차원에서 시작했는데 매년 행사를 통해 동문 선후배들에게 애교심 북돋고 학교 발전에 관심을 기울이는 전통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어 지역 사회에도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올해는 특히 학생들이 희망하는 체험코스를 미리 조사해 참여와 만족도를 높였다. 지난해에는 경복궁과 KBS 견학 및 아쿠아리움 관람을 하는 등 매년 프로그램을 조절하고 있다.

 

황인학 재경동문회장은 모교를 사랑하는 동문들의 뜻이 모여 후배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해 보람을 느낀다앞으로도 멘토링 장학사업 등 후배들의 진로탐색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고 학교 발전에도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김신회 보덕중 교장은 동문들의 후배와 모교 사랑에 감사를 드리며 세계를 품고 꿈을 키워가는 행복한 학교의 교육목표 아래 미래의 창의인재 육성을 위해 전 교직원이 한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덕중학교는 오는 615일 총동문회 주최로 대강당 및 운동장에서 동문체육대회를 개최한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단양 구인사, 부처님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