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선배 충북도의장, 충북선 철도 연결선・경유선 예산반영 건의
국무총리 초청 전국 시‧도의회의장단 간담회 건의
기사입력  2019/04/25 [19:41]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장선배 충북도의장을 비롯한 전국시도의회 의장들은 25일 세종시 총리 공관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초청으로 열린 만찬 간담회에 참석해 지역현안을 건의했다.

 

이날 장선배 충북도의장은 충북 최대현안으로 예타면제 사업에 선정된 충북선철도 고속화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한 예산 반영을 요구했다.

 

장 의장은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과 관련해 강호선 고속철도망의 핵심인 오송연결선 7.5km(1,938), 낙후된 충북 북부권 발전을 위한 봉양역 경유노선 7km(2,748), 삼탄~연박 선형개량이 포함된 청주공항~연박 고속화 개량 80km(13,271), 중앙선과 원강선(원주~강릉)을 잇는 원주연결선 9km(1,696) 등 총 19,653억원의 사업비를 요청했다.

 

이에 앞서 대전광역시의회 주관으로 대전의 한 호텔에서 열린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3차 임시회에서는 민생관련 건의안 등 10개 안건을 처리했다.

 

이날 시도의장들은 임업인들의 실질적인 권익 향상과 보상혜택을 담은 임업임업인의 처우개선을 위한 건의안을 통해 임가소득 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 산림의 공익기능 유지·제고, 직불제 관련 농업과의 차별성 해소, 산주의 재산권 및 경제활동 제한 등 정책적인 지원을 요구했다.

 

또한, 현행 국민연금법상 한시적 특례 규정으로 올해 말 지원이 중단될 위기에 처한 농어업인 연금보험료와 관련해 지속적인 연금보험료 지원과 함께, 농어업인 부담분의 50%에서 80%로 확대 지원을 촉구하는 농어업인 연금보험료의 안정적 지원을 위한국민연금법개정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도의장들은 이날 본회의 전 간담회를 갖고 국회에 제출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의 조속한 처리를 위한 대응방안을 모색하며 향후 연대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장선배 충북도의장은 충북의 최대현안인 충북선철도 고속화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단양 구인사, 부처님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