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인구 견인줄 교육분야 투자 대폭강화
기사입력  2019/04/10 [09:39]   김봉수 기자
▲ 진천군이 교육여건 개선과 지속발전 가능한 교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 충북도에서 가장 많이 교육분야에 투자하고 있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비약적인 인구증가를 견인하고 있는 진천군의 교육 분야에 대한 과감한 투자가 눈길을 끌고 있다.

 

10일 진천군에 따르면 군은 교육경비 지원사업, 학교급식 지원사업 등 교육여건 개선과 지속발전 가능한 교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 충북도에서 가장 높은 세입 기준 7%를 교육분야에 투자하고 있다.

 

올해 진천군 교육 투자 금액은 초··고교 무상급식 지원 326천만원, 지역인재 육성사업 63천만원, 교육경비보조금 지원 6억원, 농어촌 방과후 학교 운영 38천만원, 친환경 쌀 및 잡곡 지원 25천만원, 그린스쿨 조성사업 2억원 등 총 77억 원으로 전년 대비 47% 증액 됐다.

 

특히, 2019년 신규 사업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스마트 교육환경 구축사업, 진천군 관내 유치원 프로그램 운영비 지원, 어린이집 및 유치원 입학준비금 지원, 고교 교복 지원사업, 학교 시설 개선 사업 등을 추진하며 아이들이 공부하기 좋은 교육환경 조성에 매진하고 있다.

 

이와함께 장학금도 역대 최고인 3억원을 지급할 예정으로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지원 강화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충북 유일의 문화교육특구인 진천군은 창의력 향상, 융합 교육이 강조되고 있는 교육 추세에 발맞춰 글로벌 꿈나무 창의공작소, ICT 창의융합교육, 창의 가족 캠프 등을 운영하며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눈높이에 맞는 특화교육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이와 같은 진천군의 교육분야에 대한 투자 및 지원 강화는 학령인구의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충청북도 교육행정요람 자료에 의하면 군의 초중등 학령인구는 20193월말 현재 9,419명으로 최근 5년새 20%1,600명 가량이 늘어나며 충북도에서 유일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학부모들 입장에서 봤을 때 교육환경은 그 어떤 정주여건 보다 전입을 고려할 때 가장 중요한 요소라며 잠재 유입 인구의 눈높이에 맞는 명품교육 환경을 조성해 인구증가를 지속할 수 있도록 교육분야에 대한 투자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충주시, 7년 연속 기업하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