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생활주변 위험요소 선제적 제거
김재종 옥천군수, 국가안전대진단 현장 점검
기사입력  2019/04/09 [15:51]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은 관계공무원 및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9일 국가안전대진단 시설물 안전점검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국가안전대진단 점검대상 시설 중 산업기반시설인 노후교량을 중심으로 옥천읍 삼양리 소재 삼죽교 외 5개소에 대해 이루어졌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교량의 배수시설, 교대교각의 세굴 및 균열 부위 등 시설물의 전반적인 안전관리실태를 중점 확인했다.

 

특히, 김재종 군수는 국가안전대진단 시설물 점검과 병행하여 안전문화의 저변확산을 위해 역점을 두고 있는 자율 안전점검 실천운동의 참여 홍보를 위하여 관내 모범음식점인 금강올갱이식당을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업주와 함께 자율 안전점검표 작성과 점검결과 게시를 함께하며 다중이용업소의 자율점검 참여를 독려했다.

 

이와 함께 군은 자율 안전점검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다중이용업소 관련 협회와 간담회를 갖고 소방서, 교육청 등 유관기관과 회의를 개최했다.

 

현장 점검에 나선 김재종 옥천군수는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라는 속담을 교훈삼아 재난은 사후대처보다 선제적 예방이 중요하기에 생활주변의 위험요소를 발굴하고 개선하기 위해 군민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 증평들노래축제 개막식 개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