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협 충북본부, 구제역 종식 일제소독 실시
기사입력  2019/02/07 [10:05]   임창용 기자
▲ 농협중앙회 충북지역본부는 7일 오전 8시부터 구제역 조기 종식을 위한 정기적 방역 시연회를 가졌다.     © 임창용 기자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지난해 충북 도내 최초로 충주시의 한우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해 각 지자체와 농가를 긴장시키고 있다. 충주시는 지난달 313개 농가 49두를 예방적 차원에서 살처분 처리했고 이후 아직까지 추가 신고는 없는 상황이다.

 

농협중앙회 충북지역본부(본부장 김태종)는 설 연휴가 끝난 7일 오전 8시부터 구제역 조기 종식을 위한 정기적 방역 시연회를 가졌다.

 

이날 김태종 본부장을 비롯한 농협 관계자는 직접 소독 시연회에 참가하여 청주우시장을 철저히 소독하고 연막 소독차량을 동원하여 마무리 방역작업을 마쳤다.

 

행사를 끝낸 김 본부장은 "국민들께서도 구제역 예방을 위해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범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