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호국영웅 고(故) 연제근 상사 현양행사 진행
육군 3사단 출신, 기관총 진지 육탄 돌격
기사입력  2019/01/05 [00:16]   김봉수 기자
▲ 충북 증평 도안 출신 연제근 상사를 기리는 현양 행사가 지난 3일 개최됐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 도안 출신 연제근 상사(1930~1950)가 전쟁기념관의 1월 호국인물에 선정됐다.

 

이에 지난 3일 서울 용산구 전쟁기념관 호국추모실에서 고() 연제근 상사를 기리는 현양 행사가 개최됐다.

 

전쟁기념사업회(회장 박삼득) 주관으로 펼쳐진 이날 행사에는 연 상사의 유족을 비롯해 홍성열 증평군수, 정철재 제52보병사단장, 육탄용사호국정신선양회 김정남 총재,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등 200여명이 참석해 고인을 추모했다.

 

() 연제근 상사는 1930년 도안면 노암리에서 태어나 도안초를 졸업한 뒤 1948년 군에 자원입대했다.

 

1950917일 오전 4시 육군 3사단 22연대 1대대 분대장으로 형산강 도하작전에 참가해 수류탄 10여 발을 몸에 단채 수중포복으로 돌진해 적 기관총 진지를 파괴한 뒤 적탄에 맞아 장렬히 전사했다.

 

이로 인해 우리 군은 북으로 돌진해 서울을 탈환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정부는 고인의 업적을 기려 2계급 특진과 함께 을지화랑무공훈장과 무공포장을 추서하고 서울 동작동 국립묘지에 안장했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이미 연제근 공원과 흉상 건립 등 현양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올해부터는 추모제도 계획하고 있는 만큼 우리지역 출신 호국영웅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후대에 이름과 업적을 널리 알리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포토] '제천겨울벚꽃축제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