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보은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은군, 2018.맞춤형 농작업 대행서비스 농가에 큰 도움
기사입력  2018/12/05 [14:47]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보은군이 추진한 2018년 맞춤형 농작업 대행서비스가 농업인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마무리 됐다.

 

올해 맞춤형 농작업 대행서비스는 다양한 작목에 대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와 농기계 조작이 어려운 70세 이상 고령농업인과 여성농업인, 장애인, 기타 영세농 등에 큰 힘이 됐다.

 

3월부터 시작한 농작업 대행서비스는 380농가, 142ha에 걸쳐 로터리와 쟁기작업, 모내기, , 보리, 콩 등 수확작업 등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으며, 특히 여름 고온과 가을 장기간 내린 비로 인해 농작물 상태가 나쁘고 작업 환경등이 불리한 여건 속에서도 지속적으로 농작업 대행서비스를 제공해 농작업이 어려운 농가들에게 큰 도움을 줬다.

 

또한, 올해 새로 구입한 잡곡 및 콩 수확 전용 콤바인을 내년 대행서비스에 투입, 내년에는 율무, 콩 재배농가가 더욱더 많은 농작업 대행서비스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내년에도 일손이 필요한 고령, 장애인,영세농등 농가에 필요한 서비스가 제때 지원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은군농업기술센터에는 트랙터, 콤바인, 이앙기 등 99종 총 431대의 임대 농기계가 구비돼 이 농기계를 농작업 대행서비스에 활용하고 있으며, 70세 이상 고령농가, 여성농업인, 영세농(1ha미만), 병원입원 등으로 일손 해결이 어려운 농업인이 신청하면 순위에 따라 농작업을 대행해 주는 서비스를 지난 2016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바이그룹, 일본 오사카 3성급 호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