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서울 자매도시와 청소년 문화교류
기사입력  2018/12/02 [09:4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국내 자매도시들과 청소년 문화교류 행사를 진행하며 돈독한 우호협력 관계를 다지고 있다.

 

군은 지난달 24~25일까지 12일의 일정으로 서울 중구청과 청소년 문화교류행사를 실시한데 이어, 이달 1일에는 서울 강남구와 행사를 가졌다.

 

지역 중·고등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21명의 교류단은 오전 K-star Road 방문을 시작으로 코엑스 시설과 전시회 관람, 별마당 도서관 방문, SM 타운 방문 등으로 자매 도시의 다양한 문화를 체험했다.

 


이들은 평소 접해보지 못했던 도시 생활의 즐거움과 오감만족의 체험을 맛보며, 또래 친구들과 푸근하고 행복한 추억을 만들었다.

 

군 관계자는 농촌생활에 익숙한 지역 학생들이 자매도시의 모습을 눈으로 직접 보고 체험함으로써 상호 문화에 대한 이해의 계기를 만들었다.”라며, “경제, 문화 등 다방면에서 자매도시와 우호협력 관계를 지속 이어가겠다.”라고 했다.

 

한편, 영동군은 서울 강남구와 20082월에 자매결연 이후 다양한 교류협력 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8월에는 서울 강남구 청소년 35명을 초청해 과일따기 체험, 치즈 아이스크림 만들기 등으로 영동의 특별한 매력을 알렸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청북도・충북교육청, 무상급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