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의회 이상정 의원, 동계 AI 휴지기제 사업 확대 촉구
기사입력  2018/11/29 [19:52]   임창용 기자

 

▲ 충북도의회 이상정 의원은 겨울철 AI 예방을 위해 AI 휴지기제 사업 확대를 촉구했다.     © 임창용 기자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매년 겨울철이면 반복 발생하는 조류인플루엔자(AI)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이를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을 절감하자는 축산농가 휴지기제를 확대·시행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충북도의회 이상정 의원(더불어민주당, 음성군 제1선거구)29일 제369회 정례회 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매년 겨울만 되면 AI 발생으로 충북뿐만 아니라 국가적으로 막대한 예산 낭비와 가금농가에 커다란 피해를 준 것은 물론, 방역인력도 대규모로 투입되어 지역경제에 막대한 손실을 가져왔다고 말했다.

 

충북에서 이 사업 시행 전인 2016년 겨울과 2017년 봄 사이 발생한 AI에는 살처분 보상비용 및 매몰 비용 등으로 총 304억원이 소요됐으나, 201711월부터 실시한 휴지기제는 총 195천만원이 소요되어 휴지기제 시행으로 약 94%의 예산이 절감되었다고 강조했다.

 

또한, “겨울철 AI 휴지기제 사업은 주민의 혈세를 획기적으로 절감한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의원은 겨울철 AI 휴지기제 시행 현재 61농가 41%의 농가를 60% 수준으로 확대하고 발생이 빈번한 지역을 대상으로 기간도 현재 4개월에서 5개월로 확대할 것을 촉구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청북도・충북교육청, 무상급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