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 동남아시장 개척단 수출상담 2,762만 달러 성과
기사입력  2018/11/26 [18:29]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청북도는 중소기업진흥공단 충북지역본부와 공동으로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와 필리핀 마닐라 등 동남아시장 개척을 위한 무역사절단을 파견하여 총 1752,762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과 5백만 달러 상당의 수출계약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이번 무역사절단은 한빛화학, 파워랩, 에이치앤엔코퍼레이션, 씨엔에이바이오텍, 우리산전등 도내 8개 수출유망 중소기업으로 구성하여 동남아시아 국가의 주요시장 판로개척에 나섰고, 현지 유력바이어와 수출상담회를 진행하였다. 베트남과 필리핀은 아세안 10개국 중 경제성장률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서 중소기업인들에게 선호도가 높은 지역이며, 동남아시장 진출을 위해서는 필수적인 국가이기도 하다.

 

정수기 필터, 샤워기 녹물제거필터를 전문 제조, 판매하는 에이치앤엔코퍼레이션은 석회질 물을 사용하는 베트남과 필리핀에서 모두 현장계약을 진행하는 등 동남아시아 바이어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아 향후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또한, 식물성콜라겐, 펩타이드 전문생산기업인 씨엔에이바이오텍은 이번 사절단을 통해 베트남 호치민과 하노이, 필리핀에서 모두 샘플 오더를 받아 향후 수출협상이 원활하게 이뤄진다면 납품물량이 약 10만 달러 규모로 진행될 전망이어서 최고의 품질로 부가가치를 창출해 나가는 기업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였고,

 

회로 보호용 차단기 전문제조기업인 우리산전은 경제성장을 바탕으로 건설 시장 규모가 증가하고 있는 베트남에서 상담 바이어들이 적극적인 구매의사를 보였으며, 앞으로도 이 기업은 전원 보호용 전력기기 종합 메이커로서 품질로 경쟁하여 해외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동남아시아 주요 수출시장, 거대한 내수시장으로 변모 중인 베트남과 필리핀 시장에 사절단을 파견하여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시장을 더욱 넓힐 수 있었다는 데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수출 의지가 높은 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시장개척단 파견, 전시회 참가 등 다양한 무역통상진흥시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바이그룹, 일본 오사카 3성급 호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