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 보행자 우선 안전한 횡단보도 확대 추진
대각선 횡단보도 6곳 시설 개선
기사입력  2018/03/08 [10:08]   김봉수 기자
▲ 청주시는 보행자의 이동편의를 위해 10곳에 대각선 횡단보도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청주시가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과 보행자의 이동편의를 위해 상당구 산성초등학교 등 사거리 10곳에 대각선 횡단보도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대각선 횡단보도는 보행자 신호 시 네 방향의 차량이 동시에 멈춰 서게 된다.

이를 통해 보행자는 대각선 방향으로도 길을 건널 수 있어 이동이 편리하고 시간이 단축돼 보행자에게 만족도가 높다.

 

또 네 방향 차량 정지로 우회전 차량과의 교통사고 위험 감소 등 안전한 보행환경이 조성돼 횡단보도 내 교통사고 예방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는 차량보다 사람의 통행이 우선인 보행자 중심의 교통체계다. 그만큼 보행자의 편의와 안전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에 따라 청주시는 서원구 개신우체국 사거리 외 5곳 등 보행량이 많고, 어린이 보호구역 내에 대각선 횡단보도를 확대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사업은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흥덕경찰서 교통안전실무협의회 협업을 통해 이뤄낸 결과로, 앞으로도 청주지역 내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설개선이 필요한 구간은 교통전문기관과의 긴밀한 협업으로 안전한 보행로 및 교통 환경을 조성해 교통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맛있는 2018영동곶감축제 성황리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