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보은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장환문학상 및 오장환 신인문학상 당선자 확정
기사입력  2017/10/12 [19:07]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솔출판사와 보은문화원이 주관하는 10회 오장환문학상6회 오장환신인문학상당선자가 확정됐다.

 

솔출판사는 10회 오장환문학상수상자로 박형권(56·사진 왼쪽) 시인을 선정했다. 수상 시집은 가덕도 탕수구미 시거리 상향’(모악)이다.

 

6회 오장환 신인문학상당선자로는 광화문바닥분수를 쓴 김백형(본명 김태희 사진 오른쪽) 씨가 선정됐다.

 

이번 오장환문학상의 심사를 맡은 최두석·송찬호·방민호 시인은 수상 시집인 가덕도 탕수구미 시거리 상향이 온갖 생명으로 충만한 남해의 섬마을을 재현해냄으로써 과거로부터 전해 오는 모든 가치를 집어삼키며 질주하는 자본주의 문명의 암담한 현재와 미래를 다시금 생각해보게 하는 시집이라고 평가했다.

 

오장환신인문학상의 심사를 맡은 이경철·오봉옥·방민호 시인은 당선작 광화문바닥분수광화문광장이나 지렁이등이 갖는 시대적 상징성과 삶과 존재에 대한 고민을 우화적·알레고리적 기법으로 표현한 시라고 평가했다.

 

오장환문학상 수상자인 박형권 시인은 2006년 현대시학에 시 , 으로 등단했고, 2013년 한국안데르센상에 장편동화 메타세쿼이아 숲으로가 당선됐다. 시집 우두커니’(실천문학), ‘전당포는 항구다’(창비), ‘도축사 수첩’(시산맥) 등을 펴냈다.

 

신인문학상 수상자인 김백형씨는 1967년 서울 출생으로, 현재 인문창작공간 봄울지도를 운영하면서 ‘12 더하기 시인동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오장환문학상 수상자에게는 창작기금 1천만 원, 오장환신인문학상 당선자에게는 5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하며, 시상식은 오장환문학제가 열리는 1027일 보은문화예술회관 앞 뱃들공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오장환 문학상은 보은군 회인면에서 출생해 한국 아방가르드 시단의 선구자로 평가받는 오장환(19181951) 시인을 기리기 위해 2008년 제정됐으며, 최금진(1백무산(2최두석(3김수열(4최종천(5윤재철(6장이지(7최정례(8이덕규(9) 시인을 수상자로 선정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창의 122주년 제천의병제 개막식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단양 보발재, 만추의 오색물결 넘실 / 임창용 기자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개장···전망대, 짚 와이어, 생태공원 갖춰 / 임창용 기자
단양군, 남한강 잔도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임박 / 임창용 기자
단양 교육지원청 Wee센터, 교사·학부모 함께하는 자살예방 교육 진행 / 임창용 기자
괴산자연드림파크 1단지 복합문화시설 기공식 개최 / 임창용 기자
제98회 전국체육대회 재일 동포 선수단 결단식 진행 / 김봉수 기자
이문1 주택재개발조합 사업비 급증···비용 부풀리기가 원인 / 임창용 기자
충주시, 장애인체전·전국체전 셔틀버스 운행 / 임창용 기자
제5회 음성인삼축제 개막...6년근 인삼 대거 출하 / 임창용 기자
단양군,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 임창용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