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혼자 10명 중 8명 ‘작은 결혼’ 선호...문제는 주변 여건
미혼·기혼자 대부분 '결혼문화 문제있다' 인식
기사입력  2017/08/31 [07:19]   임창용 기자

 

▲ 대부분의 사람들이 작은 결혼을 선호하고 있지만 주변 여건상 실제로 작은 결혼은 많이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한국소비자원이 20·30대 남녀 2,000(미혼·기혼 각 1,000)을 대상으로 결혼문화에 대한 인식과 결혼비용 등을 조사한 결과, 작은 결혼에 대한 인지도와 미혼자의 선호도는 높았으나 실제로 작은 결혼을 한 사람은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혼자의 79.6%가 작은 결혼에 긍정적

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83.0%는 작은 결혼에 대하여 알고 있었으며 작은 결혼식을 가족과 지인만을 초대한 소규모 결혼식’(34.2%)이라고 인식하였다.

 

미혼자의 79.6%는 작은 결혼을 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하였고 주변사람 설득(48.2%)과 적절한 장소 섭외(44.1%) 문제로 작은 결혼이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복수응답).

 

기혼자의 경우 작은 결혼을 했다고 응답한 사람은 5.4%에 불과했다. 이들의 작은 결혼은 비용을 최소화하고(29.6%) 복잡한 예식 절차를 생략하거나(24.1%) 가족과 지인만을 초대한 소규모 결혼식(24.1%) 형태였다. 또한 작은 결혼식을 한 사람들은 예단을 생략하거나(70.4%) 예물을 생략(59.3%)한 경우가 많았다. 작은 결혼을 준비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상황에 대해서는 미혼자의 답변과 유사하게 예식장소 섭외(22.2%)와 주변사람 설득(20.4%)을 꼽았다.

 

94.6%는 현 결혼문화 문제 인식...과다한 혼수·예물·예단이 요인

결혼문화에 대해서 전체 응답자의 94.6%가 우리 사회의 결혼문화에 여전히 문제가 있다고 인식하고 있었다. 주요 문제점으로는 과다한 혼수·예물·예단과 다른 사람의 시선을 지나치게 의식한 결혼식을 꼽았다. 또한 항목별 필요도와 만족도 조사에서 미혼·기혼자 모두 필요도가 낮은 항목으로는 약혼식, 함들이, 이바지, 예물·예단을 들었고 기혼자의 경우 이바지, 예단, 폐백의 만족도가 낮았다.

 

결혼비용과 관련하여 주택을 제외한 혼수·예물·예단 등 기혼자가 지출한 주요 항목별 비용을 조사한 결과, 평균 지출비용은 4,590만원이었고, 이 중 혼수비용이 전체의 32%(1,460만원)를 차지하였으며 예단·예물·결혼식이 18~19%로 뒤를 이었다.

 

전체 응답자의 80.2%가 결혼의 필요성에 긍정적

한편 전체 응답자의 80.2%는 결혼의 필요성에 대해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결혼에 대하여 부정적 입장을 보인 응답자(19.8%) 중 남성은 주택마련 및 결혼비용 부담(2050.8%, 3056.7%), 여성은 출산 및 육아 부담(2051.7%) 및 집안 어른들과의 관계 부담(3051.6%)을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복수응답).

 

특히 여성은 남성에 비해 결혼에 따른 의무와 역할을 부담스럽게 여기며(49.0%, 71.5%), 결혼보다 중요한 것이 있다면 결혼을 하지 않을 수 있다(50.8%, 72.8%)고 응답하였다.

 

한국소비자원은 올해, 형식을 간소화하고 결혼의 본질을 생각하는 나만의 의미있는 작은 결혼문화 확산을 위해 대학생 홍보대사 위촉, 실천사례 공모전, 다큐멘터리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앞으로도 여성가족부 등 유관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우리 사회 전반에 남아있는 결혼의 허례허식을 걷어내고 결혼의 부담을 해소하기 위한 대국민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창의 122주년 제천의병제 개막식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을빛 반짝이는 갈대-아름다운 멜로디와 하모니 / 임창용 기자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개장···전망대, 짚 와이어, 생태공원 갖춰 / 임창용 기자
단양 보발재, 만추의 오색물결 넘실 / 임창용 기자
단양군, 남한강 잔도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임박 / 임창용 기자
2017 보은대추축제, 10월 13일 개막...다양한 프로그램 기획 / 임창용 기자
2017 보은대추축제 개막...22일까지 10일간 진행 / 임창용 기자
단양군,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 임창용 기자
단양 교육지원청 Wee센터, 교사·학부모 함께하는 자살예방 교육 진행 / 임창용 기자
괴산군, 괴산고추축제 판매 건고추 가격확정 / 임창용 기자
이문1 주택재개발조합 사업비 급증···비용 부풀리기가 원인 / 임창용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