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공항, 대만 단체 관광객 756명 입국
충북 관광 5천만 명 유치 신호탄
기사입력  2024/02/08 [17:59]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는 8일 대만 관광객 189명이 탑승한 관광 전세기가 청주국제공항으로 5년 만에 입국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세기는 2019년 이후 코로나팬데믹 등으로 인해 운항이 중단된 이후 5년 만에 재개되었다. 

 

 2월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대만 단체 관광객 756명이 4편에 나누어 전세기를 통해 청주국제공항으로 계속 입국한다.

 

 입국하는 대만 관광객들은 청주 성안길 투어, 삼겹살 거리 만찬, 충주호 유람선, 단양 만천하스카이웨이, 도담삼봉 등 충북의 매력적인 관광지 등을 경험하게 된다.

  

 이날 김영환 도지사는 전세기 운항 재개를 축하하기 위해 8일 오후 3시 티웨이항공편으로 첫 입국하는 탑승객 189명을 기념하는 환영 행사를 가졌다. 

 

 첫 입국 여객에게는 환영 꽃다발과 기념품을 전달하며 충북을 방문하는 대만 관광객을 기쁘게 맞이했다.

 

 김영환 지사는 “5년 만에 청주국제공항으로 입국하는 대만 전세기 운항 재개를 환영하며, 앞으로 더 많은 여객들이 청주국제공항을 이용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어 “대만 전세기 운항 재개로 중국과 동남아 관광 전세기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관광 르네상스 충북을 앞세워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도의 모든 역량을 결집해 충북 관광 5천만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eongju Airport, 756 Taiwanese group tourists entered the country

A signal to attract 50 million tourists to Chungcheongbuk-do

-im changyong reporter

 

  Chungcheongbuk-do announced on the 8th that a chartered tourist flight carrying 189 Taiwanese tourists will enter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for the first time in five years.

 

  This charter flight resumed five years after operations were suspended due to the coronavirus pandemic in 2019.

 

  For three days from February 8th to 10th, 756 Taiwanese group tourists divided into 4 flights and continued to enter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through charter flights.

 

  Taiwanese tourists entering the country will experience attractive tourist attraction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such as the Cheongju Seongan-gil tour, pork belly street dinner, Chungju Lake cruise ship, Danyang Mancheonha Skyway, and Dodamsambong Peak.

  

  On this day, Governor Kim Young-hwan held a welcome event to commemorate the first 189 passengers entering the country on T'way Air at 3 p.m. on the 8th to celebrate the resumption of charter flights.

 

  We happily welcomed Taiwanese tourists visiting North Chungcheong Province by handing out welcome bouquets and souvenirs to the first arriving passengers.

 

  Governor Kim Young-hwan said, “We welcome the resumption of Taiwanese charter flights arriving at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for the first time in five years, and we prepared this event with the hope that more passengers will use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in the future.”

 

  He continued, “We expect that the resumption of charter flights to Taiwan will lead to a continuation of charter flights for tourism in China and Southeast Asia, and we will achieve 50 million in tourism to Chungcheongbuk by combining all of the province’s capabilities so that Chungcheongbuk can become the center of Korea, leading the tourism renaissanc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