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설 명절 맞이 군 장병 격려 방문
기사입력  2024/02/08 [17:31]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증평군은 민족 최대의 명절 설날을 맞이해 지역 안보에 힘쓰는 군 장병들을 격려하기 위한 군부대 위문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설 명절을 앞둔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지역 내 군부대 및 예비군중대 8곳을 방문해 위문품으로 지역화폐인 증평사랑으뜸상품권을 전달하고 추운 날씨에도 국토 수호에 여념이 없는 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특히, 7~8일에는 이재영 군수가 37사단과 13특임여단을 직접 방문해 명절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는 장병들을 위로하며 설 명절의 따뜻한 정을 나눴다.

 

이재영 군수는 “명절에도 묵묵히 제자리를 지켜주는 군 장병들 덕분에 군민 모두가 평안한 설을 맞이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안전과 생명을 책임지고 있다는 사명감을 갖고 지역 안보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ungpyeong-gun visits military personnel to encourage Lunar New Year holidays

-bongsu kim reporter

 

Jeungpyeong-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celebrated Lunar New Year, the nation's biggest holiday, by visiting military bases to encourage soldiers working on regional security.

 

According to the military, from the 6th to the 8th,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they visited eight military bases and reserve companies in the region and delivered Jeungpyeong Sarang Eutteum gift certificates, the local currency, as consolation prizes, acknowledging the hard work of military soldiers who are busy protecting the homeland despite the cold weather. encouraged.

 

In particular, on the 7th and 8th, Governor Lee Jae-young visited the 37th Division and 13th Special Forces Brigade in person and shared warm feelings about the Lunar New Year holiday by comforting the soldiers who could not go to their hometowns even for the holidays.

 

County Governor Lee Jae-young said, “Thanks to the military personnel who silently remain in place even during the holidays, all residents of the county can welcome the Lunar New Year in peace.” He added, “I hope that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cooperate in regional security with a sense of responsibility for the safety and lives of the county residents.” “I hope so,”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